* 옛글닷컴ː명심보감明心寶鑑  

하늘구경  

 

 

 

 

마음은 헤아릴 수가 없다


- 省心篇(성심편)(上)[18]-


水底魚天邊雁, 高可射兮低可釣. 惟有人心咫尺間, 咫尺人心不可料.

수저어천변안, 고가사혜저가조. 유유인심지척간, 지척인심불가료.


물 속 고기와 하늘 위 기러기는

높은 것은 쏘아 잡고

깊은 것은 낚아지나

지척에 있는 사람의 마음만은

아무리 가까워도 헤아릴 수가 없다


〈諷諫(풍간)〉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