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벽암록碧巖錄

하늘구경  

 

 

 

 

남산 구름 북산 비


-[제083칙]남산운북산우 -


<본칙> -----------------------------

운문스님이 대중에게 법문을 하였다.

“고불과 노주가 사이좋게 지내는데, 이는 몇 번째 등급이겠느냐?”

스스로 대신하여 말하였다.

“남산에서 구름 일어나니 북산에 비가 내린다.”


<송> -------------------------------

남산에는 구름 북산에는 비

사칠은 이십팔, 이삼은 육

조사님네들 다 알고 있어

당나라에서는 북도 치지 않았는데

신라는 벌써 상당식이네

괴로움이네 즐거움이네

떠들지 말아라

황금이 똥 같다 누가 말했나


-[第083則]南山雲北山雨 -

<本則> 擧. 雲門示衆云. 古佛與露柱相交. 是第幾機. 自代云. 南山起雲北山下雨.

<頌> 南山雲北山雨. 四七二三面相睹. 新羅國裏曾上堂. 大唐國裏未打鼓. 苦中樂. 樂中苦. 誰道黃金如糞土.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