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한비자韓非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얻기 힘든 물건을 귀중하게 여기지 않는다


- 한비자 제21편 유노[9]-


송나라의 시골 사람이 옥을 얻었기에 자한에게 바쳤으나 자한은 받지 않았다. 그러자 그 시골 사람이 말했다.

“이것은 보배입니다. 군주께서 가지고 있을 만한 물건입니다. 소인 따위가 가지고 있을 물건이 아닙니다.”

자한이 대답했다.

“너는 옥을 보배라고 하는데, 나는 네 보배를 받지 않음을 보배라고 생각하고 있다.”

시골 사람은 옥을 귀중히 여겼고, 자한은 귀중히 여기지 않았다. 그래서 노자는「남이 부러워하지 않는 것을 원하고, 얻기 힘든 물건을 귀중하게 여기지 않는다」고 한 것이다.


- 韓非子 第21篇 喩老[9]-

宋之鄙人得璞玉而獻之子罕, 子罕不受. 鄙人曰:「此寶也, 宜爲君子器, 不宜爲細人用.」 子罕曰:「爾以玉爲寶, 我以不受子玉爲寶.」 是鄙人欲玉, 而子罕不欲玉. 故曰:「欲不欲, 而不貴難得之貨.」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