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한비자韓非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세력을 혼동하지 마라


- 한비자 제31편 내저설(하) 육미:참의[500]-


세력이 혼동되어 다투는 것은 내란의 원인이 된다. 그래서 현명한 군주는 그러한 사태를 경계한다. 진나라 여희는 태자 신생을 죽였고, 정나라 부인은 군주를 독살했으며, 위나라 주우는 그 군주인 완을 죽였고, 공자 근은 동주를 빼앗았고, 왕자 직이 총애를 받고 있었기 때문에 상신이 난을 일으켰으며, 엄수와 한회가 싸웠기 때문에 애후는 도적에게 죽음을 당했으며, 전상과 감지가 서로 적대시하다가 제나라 간공을 죽였고, 대환과 황희가 적대시하여 송군이 죽음을 당했다. 그에 대한 예증으로는 호돌이「여색을 좋아하고 미천한 여자를 좋아하는 일은 다 같이 해롭다」고 말했고, 정조가「모친에 대한 총애가 다른 곳으로 옮겨지면 태자가 있어도 없는 것과 마찬가지다」라고 말한 일이 있다.


- 韓非子 第31篇 內儲說(下) 六微:參疑[500]-

參疑之勢, 亂之所由生也, 故明主愼之. 是以晉驪姬殺太子申生, 而鄭夫人用毒藥, 衛州吁殺其君完, 公子根取東周, 王子職甚有寵而商臣果作亂, 嚴遂· 韓廆爭而哀公果遇賊, 田常· 闞止· 戴驩· 皇喜敵而宋君· 簡公殺. 其說在狐突之稱「二好」, 與鄭昭之對「未生」 也.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