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한비자韓非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각자 할 일이 다르다


- 한비자 제32편 외저설(좌상)[505]-


위나라 소왕은 스스로 관리의 사무를 집행해 볼 생각으로 맹상군에게 이렇게 말했다.

“내가 직접 관리들의 일을 해보려고 한다.”

맹상군이 말했다.

“왕께서 집무를 하시겠다면, 먼저 법전을 꼼꼼히 읽으셔야 될 것입니다.”

소왕은 법전을 열 장 정도 읽다가 졸려서 잠이 들어버렸다. 잠에서 깬 왕은 이렇게 말했다.“나에게는 이 법전을 읽을 만한 끈기가 없는 모양이다.”

도대체, 왕이 정권을 장악하지 않고, 신하가 할 일을 해보겠다니 졸음이 오는 것도 당연하지 않은가.


- 韓非子 第32篇 外儲說(左上)[505]-

魏昭王欲與官事, 謂孟嘗君曰:「寡人欲與官事.」 君曰:「王欲與官事, 則何不試習讀法?」 昭王讀法十餘簡而睡臥矣. 王曰:「寡人不能讀此法.」 夫不躬親其勢柄, 而欲爲人臣所宜爲者也, 睡不亦宜乎?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