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한비자韓非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검소도 추천도 공과 사를 구분해야 한다


- 한비자 제33편 외저설(좌하)[500]-


신하가 겸손하고 검약한 행동을 했다는 것만으로는 작록을 주고 칭찬하거나 장려할 만한 가치가 없다. 군주가 신하를 사랑하여 영예를 줄 경우 한도를 넘으면 신하는 군주를 위협하게 될 것이다. 그러한 예증으로 진나라 묘분황이 헌백을 비난한 일과, 공자가 안영을 비판한 일이 있다. 그리하여 공자가 관중과 손숙오를 논한 것을 보면, 관중은 분수에 지나치다고 말했고, 손숙오는 지나치게 소극적이라고 지적하고 있는 것이다. 양호가 조간주에게 자기 부하를 추천하여 이루지 못했다는 이야기를 하자, 조간주가 한 대답은 군주로서의 수법을 망각한 짓이라고 해야 된다. 신하가 도당을 만들어 서로 결탁하여 제멋대로 욕심을 부리게 되면 군주는 고립되게 되지만 신하들이 공정하게 사람을 추천하여 서로 결탁하지 않으면 군주의 총명이 흐려지지 않을 것이고, 양호와 같은 사람도 조무의 현명함과 해호의 공정함에 뒤지지 않는 일을 하려 들 것이다. 그래서 조간주가 그가 추천한 자를 가시밭을 가꾸는 일과 같다고 비유한 것은 나라를 교화하는 수법이 못 된다.


- 韓非子 第33篇 外儲說(左下)[500]-

臣以卑儉爲行, 則爵不足以觀賞 寵光無節, 則臣下侵 偪. 說在苗賁皇非獻伯, 孔子議晏嬰. 故仲尼論管仲與叔孫敖. 而出入之容變, 陽虎之言見其臣也. 而簡主之應人臣也失主術. 朋黨相和, 臣下得欲, 則人主孤 群 臣公擧, 下不相和, 則人主明. 陽虎將爲趙武之賢, 解狐之公, 而簡主以爲枳棘, 非所以敎國也.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