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한비자韓非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채찍은 뒤에서 쳐라


- 한비자 제35편 외저설(우하)[500]-


사물의 도리에 따라서 일을 하게 되면 고생하지 않고 성공하는 법이다. 그래서 자정이 수레에 걸터앉아 노래를 부르니 수레는 높은 다리 위에 올라갈 수 있었던 것이다. 사물의 도리에 따르지 않았던 해독으로는 조간주의 세금을 다루는 관리가 세율을 경중에 대해서 지시를 받은 일과 박의가 나라 안 사람이 모두 잘 산다고 말하여 조간주는 기뻐했지만 창고는 비어 있었고, 서민은 기아에 허덕이고 간사한 관리들만 넉넉한 생활을 하였다는 데서 볼 수 있다. 그래서 제나라 환공은 백성을 두루 살폈으며 관중은 그 뜻을 받들었다. 도리에 따르지 아니하면 그 해는 연릉이 말을 몰았으나 달리지 않고, 조보가 곁에서 보고 있다가 눈물을 흘리는 것과 같이 된다.


- 韓非子 第35篇 外儲說(右下)[500]-

因事之理, 則不勞而成. 故茲鄭之踞轅而歌以上高梁也. 其患在趙簡主稅吏請輕重 薄疑之言「國中飽」, 簡主喜而府庫虛, 百姓餓而姦吏富也. 故桓公巡民而管仲省腐財怨女. 不然, 則在延陵乘馬不得進, 造父過之而爲之泣也.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