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장자莊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삶도 죽음도 커다란 꿈이다


- 장자(내편) 제2편 제물론[22]-


꿈속에서 술을 마시며 즐거워하던 사람이 아침이 되어 울게 되는 경우가 있다. 꿈속에서 슬피 울던 사람이 아침에 일어나 즐거운 마음으로 사냥을 나가기도 한다.

꿈을 꾸고 있을 때에는 그것이 꿈인 줄을 모른다. 또한 꿈속에서 그 꿈을 점치기도 한다. 꿈에서 깬 뒤에야 그것이 꿈인 줄을 알게 되는 것이다. 그런데도 어리석은 자들은 스스로 깨어 있다고 생각하고 버젓이 아는 척하며 임금이니 목동이니 하지만, 어리석은 일이다.

나와 그대는 모두 꿈을 꾸고 있는 것이다. 내가 그대는 꿈을 꾸고 있는 것이라고 말하는 것도 역시 꿈인 것이다.

이러한 말을 사람들은 이상한 말이라 할 것이다.

만세 뒤에 위대한 성인을 만나 그 뜻을 알게 된다 하더라도 그것은 늦은 것이 아니다.


- 莊子(內篇) 第2篇 齊物論[22]-

「夢飮酒者, 旦而哭泣. 夢哭泣者, 旦而田獵. 方其夢也, 不知其夢也. 夢之中又占其夢焉, 覺而後知其夢也. 且有大覺而後知此其大夢也. 而愚者自以爲覺, 竊竊然知之. 君乎, 牧乎, 固哉! 丘也與女, 皆夢也. 予謂女夢, 亦夢也. 是其言也, 其名爲弔詭. 萬世之後而一遇大聖, 知其解者, 是旦暮遇之也.」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