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장자莊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인위가 가해지면 자연은 죽는다


- 장자(내편) 제7편 응제왕[7]-


남해의 제왕을 숙이라 하고, 북해의 제왕을 홀이라 하고, 중앙의 제왕을 혼돈이라 했다.

어느 날 숙과 홀이 혼돈의 땅에서 만나게 되었다. 혼돈이 이들을 매우 잘 대접해 주자, 숙과 홀은 혼돈에게 보답할 의논을 했다.

“사람들은 일곱 개의 구멍을 가지고 있어 그것으로 보고, 듣고, 먹고, 숨 쉬고 있는데 혼돈은 그것을 가지고 있지 않으니 그에게 구멍을 뚫어주도록 합시다.”

그래서 혼돈의 몸에 하루에 한 개씩 구멍을 뚫어주었는데, 칠 일 만에 혼돈이 죽고 말았다.


- 莊子(內篇) 第7篇 應帝王[7]-

南海之帝爲儵, 北海之帝爲忽, 中央之帝爲混沌. 儵與忽時相與遇於混沌之地, 混沌待之甚善. 儵與忽謀報混沌之德, 曰:「人皆有七竅以視聽食息, 此獨無有, 嘗試鑿之.」日鑿一竅, 七日而混沌死.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