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장자莊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고요하면 모든 것이 제대로 비춰진다


- 장자(외편) 제13편 천도[1]-


하늘의 도는 움직이고 있어 멈추어 쌓이는 일이 없다. 그래서 만물을 이룩하게 되는 것이다. 제왕의 도 또한 움직이고 있어 멈추어 쌓이는 일이 없다. 그래서 온 천하가 복종하게 되는 것이다. 성인의 도 또한 움직이고 있어 멈추어 쌓이는 일이 없다. 그래서 온 나라가 복종하게 되는 것이다.

하늘에 대하여 밝고, 성인에 대하여 통달하고, 제왕의 덕에 대하여 완전히 트인 사람은 그 자신을 간수함에 있어서 자욱하며 고요하지 않은 적이 없다.

성인이 고요한 것은 고요한 것이 훌륭하기 때문에 고요한 것이 아니다. 만물에 그의 몸을 굽힐 수 있는 것이 없기에 고요한 것이다. 물이 고요하면 눈썹과 수염도 밝게 비추며, 완전한 수평이 되어 위대한 목수라 하더라도 그것을 법도로 삼는다.

물이 고요하여도 맑은데, 하물며 정신이나 성인의 마음이 고요하다면 어떻겠는가? 그것은 하늘과 땅을 비추는 거울이요, 만물을 비추는 거울인 것이다.


- 莊子(外篇) 第13篇 天道[1]-

天道運而无所積, 故萬物成. 帝道運而无所積, 故天下歸. 聖道運而无所積, 故海內服. 明於天, 通於聖, 六通四辟於帝王之德者, 其自爲也, 昧然无不靜者矣. 聖人之靜也, 非曰靜也善, 故靜也. 萬物无足以鐃心者, 故靜也. 水靜則明燭鬚眉, 平中準, 大匠取法焉. 水靜猶明, 而況精神! 聖人之心靜乎! 天地之鑑也, 萬物之鏡也.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