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장자莊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형식만을 꾸미는 자에게 정치를 밭길 수 없다


- 장자(잡편) 제32편 열어구[9]-


노나라 애공이 안합에게 물었다.

“나는 공자를 나라의 대신으로 삼고자 하는데 그러면 나라가 다스려지겠습니까?”

안합이 말했다.

“위태롭고 위험한 일입니다. 공자는 지금 새의 깃으로 장식을 하고도 채색을 더 하는 짓을 하고 있고, 화려한 말을 늘어놓는 일에 종사하고 있으며, 지엽적인 것들로 주지를 삼고 있습니다. 사람의 본성을 삐뚤게 해서 백성들에게 가르치면서도 백성들의 마음에 진실로 받아들여지지 않고, 그들의 정신을 움직이지 못하고 있음을 알지 못하고 있습니다. 그러니 어찌 백성들의 위에 설 수가 있겠습니까?

백성들이란 피차가 서로 어울려 즐겁게 지낼 수 있도록 해주면 그 뿐인 것입니다. 지금 백성들로 하여금 사실을 떠나 거짓됨을 배우게 한다면, 백성들을 가르치는 방법이 되지 못하는 것입니다. 후세를 위해 생각하신다면 그만 두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를 써서 나라를 다스리기는 어려운 일입니다.”


- 莊子(雜篇) 第32篇 列禦寇[9]-

魯哀公問乎顔闔曰:「吾以仲尼爲貞幹, 國其有瘳乎?」

曰:「殆哉急乎! 仲尼方且飾羽而畵, 從事華辭, 以支爲旨, 忍性以視民而不知不信, 受乎心, 宰乎神, 夫何足以上民! 彼且女與? 予頤與? 誤而可矣. 今使民離實學僞, 非所以視民也, 爲後世慮, 不若休之. 難治也.」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