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나와 시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다알리아


꽃이 있습니다

다알리아입니다

비를 맞습니다

알 수 없습니다

꽃은 말을 하지 않고,

느껴집니다

그 아픔, 뿌리에서 떨어져 남은

뿌리의 아픔

아주 어릴 적 그 기억

아픔을 잊으려 한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비는 계속 내리고

꽃잎이 찢깁니다

꺽어 품에 안아 비를 긋게 하고 싶지만

싫어합니다

뿌리를 버리려하지 않습니다

걱정스런 응시도 싫어합니다

멀리서 바라만 봅니다

비는 계속 내리고

내 마음이 찢깁니다

하염없는 비 그치고

누구도 꽃의 이름 알 수 없을 때

찢기고 찢긴 꽃


뿌리째 품에 안겠습니다

비 소리가 잦아듭니다.


- 안상길 -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