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나와 시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두렁콩 심던 기억


논마다 모내기 끝나갈 무렵엔

엄니를 따라서 두렁콩 심었지

매끄런 논두렁 작대기 콕콕콕

엉아가 앞서서 구멍을 만들면

엄니가 구멍에 검정콩 쏙쏙쏙

구멍에 알알이 콩알을 넣었지

막둥인 마지막 재거름 푹푹푹

구멍의 콩알을 덮으며 따랐지


논두렁 매끈히 다듬던 아버지

지금은 매끄런 무덤에 계시고

두렁엔 초목만 무성히 우거져

그나마 돌콩이 덩굴을 걸치네

문전의 옥답도 사람이 떠나니

그대로 산으로 기어서 가는데

가슴에 추억만 심고서 살자니

모르게 시야가 뿌여니 흐리네


- 안상길 -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