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노자老子

하늘구경 

 

 

 

 

 

스스로 크다고 생각하지 않으므로 크게 된다


- 노자 : 제34장 -


大道氾兮, 其可左右.

대도범혜, 기가좌우.

萬物恃之而生而不辭, 功成不名有.

만물시지이생이불사, 공성불명유.

衣養萬物而不爲主. 常無欲, 可名於小.

의양만물이불위주. 상무욕, 가명어소.

萬物歸焉而不爲主, 可名爲大 .以其終不自爲大, 故能成其大.

만물귀언이불위주, 가명위대. 이기종불자위대, 고능성기대.


큰 도는 넉넉하여 한 곳에 못 박혀 있지 않아

좌우로 없는 곳 없이 자유자재 한다

만물은 이 도에 의해 생겨나지만

한 마디 자랑도 하지 않고

만물을 이루어 낸 공이 있지만

그 공을 내 것으로 하지 않으며

만물을 길러 내면서

그 주인이라는 생각을 하지 않는다

항상 욕심이 없고 아무 것도 갖지 않으므로

작다고도 볼 수도 있으나

세상 만물이 그 품에 돌아와 안기어도

주인이라는 생각을 갖지 않으므로

크다고도 말할 수 있다

도는 자신을 스스로 크다고 생각하는 일이 없기에

그 큰 것이 참으로 큰 것이 되는 것이다.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

 

 

www.yetgle.com

 

 

Copyright (c) 2000 by Ansg All rights reserved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