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노자老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주인이면서 지배하려 하지 않는다


- 노자 : 제51장 -


道生之, 德畜之. 物形之, 勢成之. 是以萬物, 莫不存道而貴德.

도생지, 덕축지. 물형지, 세성지. 시이만물, 막부존도이귀덕.

道之尊, 德之貴, 夫莫之命而常自然.

도지존, 덕지귀, 부막지명이상자연.

故道生之, 德畜之, 長之育之, 亭之毒之, 養之覆之.

고도생지, 덕축지, 장지육지, 정지독지, 양지복지.

生而不有, 爲而不恃, 長而不宰, 是謂元德.

생이불유, 위이불시, 장이부재, 시위원덕.


만물은 도에서 나오고

덕이 그들을 기르고

물체마다 형체가 있게 하며

환경에 따라 그들을 성장시킨다.

만물은 도를 존경하지 않는 것이 없고

그 덕을 귀하게 여기지 않는 것이 없다.

도를 존경하는 것과 덕을 귀하게 여기는 것은

누가 시켜서가 아닌 저절로 그렇게 되는 것이다.

그러므로 도에서 태어나고

덕이 그를 기르고 생장시키고 육성시키며

형태와 질을 주어 기르고 돌봐 준다.

도는 만물을 낳지만 소유하려 하지 않고

만들었지만 자랑하지 않고

길러 내면서 지배하려 하지 않는다.

이것을 현묘한 덕이라 한다.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