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옛글닷컴ː노자老子

****찾아보기/전체목록

***

*하늘구경

 

 

 


잡으려 하면 도리어 놓치게 된다


- 노자 : 제64장 -


其安易持, 其未兆易謀, 其脆易泮, 其微易散.

기안이지, 기미조이모, 기취이반, 기미이산.

爲之於未有, 治之於未亂. 合포之木, 生於毫末,

위지어미유, 치지어미란. 합포지목, 생어호말,

九層之臺, 起於累土, 千里之行, 始於足下.

구층지대, 기어누토, 천리지행, 시어족하.

爲者敗之, 執者失之. 是以聖人, 無爲故無敗.

위자패지, 집자실지. 시이성인, 무위고무패.

無執故無失. 民之從事, 常於幾成而敗之.

무집고무실. 민지종사, 상어기성이패지.

愼終如始則無敗事.

신종여시칙무패사.

是以聖人, 欲不欲, 不貴難得之貨, 學不學,

시이성인, 욕불욕, 불귀난득지화, 학불학,

復衆人之所過, 以輔萬物之自然而不敢爲.

복중인지소과, 이보만물지자연이불감위.


안정된 것은 유지하기 쉽고,

일이 시작되기 전에는 손쓰기 쉽다

굳어 있지 않은 것은 풀기가 쉽고

드러나지 않는 작은 것은 흩어지기 쉽다

일이 생기기 전에 잘 처리를 하고

어지러워지기 전에 잘 다스리는 것이 중요하다

아름드리 큰 나무도 털끝 만한 싹에서부터 자라고

아홉 층의 높은 대도 터닦기에서 시작되며

천리 길을 가는 것도 한 걸음부터 시작된다

성공하려 애쓰는 자는 실패를 하고

쥐고 놓지 않으려는 자는 놓치게 된다

그러므로 무위의 성인은

무리하지 않기 때문에 실패가 없고

잡고 늘어지지 않기 때문에 놓치지 않는다

사람이 일을 함에 있어

언제나 다 되어가고 있을 때 실수를 하게 된다

마지막 손질을 처음처럼 한다면 실패는 없다

그러므로 성인은 욕심이 없음을 욕심으로 삼고

얻기 어려운 보물을 소중히 여기지 않는다

널리 배우지 않는 것을 배움으로 하고

사람들의 지나친 행동을 본래로 되돌리고

만물의 있는 모습을 그대로 하여

무리하게 스스로 만들어 더하지 않는다.

 

   

 

 

www.yetgle.com

*<돌아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