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漢詩採集한시채집

하늘구경  



 

杜甫[두보]月夜[월야]달밤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5,190  
 
月夜[월야]달밤
 
- 杜甫[두보]-
 
今夜鄜州月[금야부주월]이 밤 부주에도 떠 있을 저 달을
閨中只獨看[규중지독간]아내 홀로 방안에서 보고 있겠지
遙憐小兒女[요련소아녀]멀리 있는 안쓰러운 어린 자식들
未解憶長安[미해억장안]장안의 아비는 기억도 못 하겠지
香霧雲鬟濕[향무운환습]밤 안개 아름다운 머리칼 적시고
淸輝玉臂寒[청후옥비한]옥처럼 흰 팔은 달빛에 싸늘하리
何時倚虛幌[하시의허황]언제나 고요한 방 휘장에 기대어
雙照淚痕乾[쌍조루흔건]나란히 달빛에 눈물 자국 지울까
 
 



번호 제     목 조회
98 杜甫[두보]登高[등고]높은 곳에 올라 5360
97 杜甫[두보]夜[야]밤 2367
96 杜甫[두보]月夜[월야]달밤 5191
95 杜甫[두보]月夜憶舍弟[월야억사제]달밤의 아우 생각 2978
94 杜甫[두보]秋雨嘆三首[其一]추우탄3수1 / 가을비에 탄식하다 4209
93 杜甫[두보] 秋興八首[其三]추흥8수3 / 산성마을 아침햇살 3535
92 杜甫[두보] 秋興八首[其一]추흥8수1 / 가을의 정취 3503
91 白居易[백거이]秋思[추사]가을 심사 3228
90 白居易[백거이]空閨怨[공규원]독수공방 2475
89 白居易[백거이]宿樟亭驛[숙장정역]장정역에서 2162
88 白居易[백거이]夜雨[야우]밤비 3598
87 白居易[백거이]池窓[지창]연못 창가에서 2838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