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漢詩採集한시채집

하늘구경  



 

杜甫[두보]月夜[월야]달밤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4,481  
 
月夜[월야]달밤
 
- 杜甫[두보]-
 
今夜鄜州月[금야부주월]이 밤 부주에도 떠 있을 저 달을
閨中只獨看[규중지독간]아내 홀로 방안에서 보고 있겠지
遙憐小兒女[요련소아녀]멀리 있는 안쓰러운 어린 자식들
未解憶長安[미해억장안]장안의 아비는 기억도 못 하겠지
香霧雲鬟濕[향무운환습]밤 안개 아름다운 머리칼 적시고
淸輝玉臂寒[청후옥비한]옥처럼 흰 팔은 달빛에 싸늘하리
何時倚虛幌[하시의허황]언제나 고요한 방 휘장에 기대어
雙照淚痕乾[쌍조루흔건]나란히 달빛에 눈물 자국 지울까
 
 



번호 제     목 조회
541 白居易[백거이]琵琶行[비파행]비파행 5740
540 白居易[백거이]夜雪[야설]밤에 내린 눈 5663
539 丁若鏞[정약용] 獨笑[독소] 혼자 웃는 이유 5611
538 陶淵明[도연명] 歸去來兮辭[귀거래혜사] 돌아가자 5122
537 王維[왕유]送別[송별]송별 4900
536 杜甫[두보]月夜[월야]달밤 4482
535 柳宗元[유종원]江雪[강설]눈 나리는 강 4215
534 杜甫[두보]登高[등고]높은 곳에 올라 4137
533 丁若鏞[정약용] 久雨[구우] 장마비 4133
532 孟浩然[맹호연]春曉[춘효]봄 새벽 4111
531 杜牧[두목]淸明[청명]청명 날 보슬보슬 이슬비 내려 4020
530 劉禹錫[유우석]竹枝詞[죽지사]죽지사 4006



 1  2  3  4  5  6  7  8  9  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