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漢詩採集한시채집

하늘구경  



 

杜甫[두보]登高[등고]높은 곳에 올라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4,219  
 
登高[등고]높은 곳에 올라
 
- 杜甫[두보]-
 
風急天高猿嘯哀[풍급천고원소애]바람 거센 하늘 높이 원숭이 슬픈 울음
渚淸沙白鳥飛廻[저청사백조비회]맑은 물가 흰 모래밭 새는 돌며 날고
無邊落木蕭蕭下[무변낙목소소하]나무마다 하염없이 낙엽이 날리는데
不盡長江滾滾來[부진장강곤곤래]끝없는 장강은 도도히만 흘러오네
萬里悲秋常作客[만리비추상작객]가을이면 더욱 슬픈 만리타향 나그네
百年多病獨登臺[백년다병독등대]평생에 병 많은 몸 홀로 대에 오르네
艱難苦恨繁霜鬚[간난고한번상빈]고된 세상살이에 흰머리만 자꾸 늘어
潦倒新停濁酒杯[요도신정탁주배]이제는 술마저도 끊어야 할 슬픈 몸
 
 



번호 제     목 조회
109 申欽[신흠]大雪[대설]큰 눈 3509
108 高適[고적]除夜作[제야작]한 해를 보내며 2531
107 白居易[백거이]問劉十九[문유십구]눈 내릴 것 같은 저녁 2570
106 白居易[백거이]夜雪[야설]밤에 내린 눈 5729
105 柳宗元[유종원]江雪[강설]눈 나리는 강 4272
104 黃景仁[황경인]冬夜[동야]겨울밤 3080
103 金堉[김육]瀟川詠懷[소천영회]소천에서 회포를 읊다 1676
102 凌雲[능운]待郎君[대낭군]낭군을 기다리며 3452
101 陶淵明[도연명]乙酉歲九月九日[을유세구월구일]어느덧 가을도 저물어 1846
100 杜牧[두목]山行[산행]가을 산에 오르다 3512
99 杜甫[두보]客夜[객야]객지의 밤 2788
98 杜甫[두보]登高[등고]높은 곳에 올라 4220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