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漢詩採集한시채집

하늘구경  



 

陶淵明[도연명]挽歌詩 01[만가시 01]죽다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571  
 
挽歌詩 01[만가시 01]죽다
 
- 陶淵明[도연명]-
 
有生必有死[유생필유사]태어나면 반드시 죽게 되는 것
早終非命促[조종비명촉]일찍 죽는 것도 운명 아닌가
昨暮同爲人[작모동위인]어제 저녁 같이 했던 사람이
今旦在鬼錄[금단재귀록]오늘 아침에는 저승에 있네
魂氣散何之[혼기산하지]혼은 흩어져 어디로 가고
枯形寄空木[고형기공목]마른 몸만 관속에 들어가는가
嬌兒索父啼[교아색부제]아이들은 아비를 찾으며 울고
良友撫我哭[양우무아곡]친구들은 나를 어루만지며 우네
得失不復知[득실불복지]이제는 이해득실 따지지 않고
是非安能覺[시비안능각]옳고 그름도 알지 못하네
千秋萬歲後[천추만세후]천년 만년이 흐른 후에는
誰知榮與辱[수지영여욕]잘살았다 못살았다 그 누가 알랴
但恨在世時[단한재세시]오직 살아 생전의 한이 있다면
飮酒不得足[음주부득족]마음껏 술 마시지 못한 것이네
 
 



번호 제     목 조회
193 陶淵明[도연명]挽歌詩 01[만가시 01]죽다 1572
192 陶淵明[도연명]挽歌詩 02[만가시 02]죽어서 지내는 밤 1922
191 陶淵明[도연명]挽歌詩 03[만가시 03]땅에 묻히다 1984
190 陶淵明[도연명]自祭文[자제문]스스로 쓴 제문 2387
189 陶淵明[도연명]責子[책자]자식을 나무라다 2365
188 杜甫[두보]佳人[가인]산속의 미인 2772
187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7[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사나이로 이름 없이 1643
186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6[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남쪽 산 속 늪 속엔 1898
185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5[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산마다 바람 차고 1608
184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4[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누이동생 누이동생 1593
183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3[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아우들 아우들 1524
182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2[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가래야 가래야 1627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