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漢詩採集한시채집

하늘구경  



 

陶淵明[도연명]乞食[걸식]빌어먹다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2,451  
 
乞食[걸식]빌어먹다
 
- 陶淵明[도연명]-
 
飢來驅我去[기내구아거]배고픔에 서둘러 날 몰아 가다
不知竟何之[부지경하지]마침내는 어디로 갈 곳이 없어
行行至斯里[행행지사리]가다가다 이 곳 마을에 이르러
叩門拙言辭[고문졸언사]문 두드리고 구차한 말을 하니
主人解余意[주인해여의]주인이 나의 뜻과 처지를 알고
遺贈副虛期[유증부허기]맞아주니 헛걸음은 아니었구나
談話終日夕[담화종일석]오가는 얘기에 하루 저녁 가고
觴至輒傾巵[상지첩경치]잔을 돌리니 연거푸 잔이 비네
情欣新知歡[정흔신지환]어느덧 정들어 새 기쁨을 알고
言詠遂賦詩[언영수부시]기쁨을 말로 읊으니 시가 되네
感子漂母惠[감자표모혜]내게 베푼 은혜 고맙기만 하고
媿我韓才非[괴아한재비]나의 재주 없음 마냥 부끄러워
銜戢知何謝[함집지하사]말로 못할 은혜를 어찌 갚을지
冥報以相貽[명보이상이]죽어서도  다시 만나 보답하리
 
 



번호 제     목 조회
194 陶淵明[도연명]乞食[걸식]빌어먹다 2452
193 陶淵明[도연명]挽歌詩 01[만가시 01]죽다 2059
192 陶淵明[도연명]挽歌詩 02[만가시 02]죽어서 지내는 밤 2445
191 陶淵明[도연명]挽歌詩 03[만가시 03]땅에 묻히다 2424
190 陶淵明[도연명]自祭文[자제문]스스로 쓴 제문 2978
189 陶淵明[도연명]責子[책자]자식을 나무라다 2907
188 杜甫[두보]佳人[가인]산속의 미인 3273
187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7[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사나이로 이름 없이 2080
186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6[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남쪽 산 속 늪 속엔 2362
185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5[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산마다 바람 차고 1985
184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4[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누이동생 누이동생 1929
183 杜甫[두보]乾元中寓居同谷縣作歌 03[건원중우거동곡현작가]아우들 아우들 1911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