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漢詩採集한시채집

하늘구경  



 

李白[이백]待酒不至[대주부지]기다리는 술은 오지 않고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269  
 
待酒不至[대주부지]기다리는 술은 오지 않고
 
- 李白[이백]-
 
玉壺繫靑絲[옥호계청사]하얀 옥 병에 푸른 실 매어
沽酒來何遲[고주래하지]술 사러 보냈건만 어찌 늦는가
山花向我笑[산화향아소]산 꽃이 나를 보고 웃음 지으니
正好銜杯時[정호함배시]지금이 술 마시기 좋은 때건만
晩酌東窓下[만작동창하]동쪽 창가에서 막술 따르니
流鶯復在玆[유앵복재자]물 흐르듯 매끄러운 꾀꼬리 소리
春風與醉客[춘풍여취객]봄바람과 더불어 얼큰히 취한 나
今日乃相宜[금일내상의]이에 오늘은 서로 더욱 정답네
 
 
 



번호 제     목 조회
14 李白[이백]待酒不至[대주부지]기다리는 술은 오지 않고 3270
13 李白[이백]蘇臺覽古[소대람고]소대에서 옛날을 상상하며 2621
12 李白[이백]與史郞中欽聽黃鶴樓上吹笛[여사랑중흠청황학루상취적]봄밤 피리소리 2729
11 李白[이백] 月下獨酌四首其一[월하독작4수1] 달 빛 아래 홀로 술을 마시다 3477
10 李白[이백]自遣[자견]홀로 가는 길 3803
9 李白[이백] 早春寄王漢陽[조춘기왕한양] 이른 봄 한양의 왕씨에게 2849
8 李白[이백] 春夜洛城聞笛[춘야낙성문적] 봄밤 낙양성 피리소리 3276
7 李白[이백] 春日醉起言志[춘일취기언지] 봄날 술에 깨어 말하다 3959
6 李商隱[이상은] 花下醉[화하취] 꽃 아래 취하여 2947
5 張籍[장적] 寄遠曲[기원곡] 멀리 부치는 노래 2754
4 崔顥[[최호] 黃鶴樓[황학루] 황학루 3400
3 賀知章[하지장] 咏柳[영류] 버드나무 3351



   41  42  43  44  45  46  47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