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전국책戰國策

하늘구경  



 

[전국책:동주책] 주최에게 위왕에게 할 말을 알려주다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814  

주최에게 위왕에게 할 말을 알려주다

 

- 전국책 : 동주책0121-

 

어떤 사람이 주최에게 말하였다.

위왕이 선생에게 국정을 맡긴 것은 진나라와 연합하여 제나라를 치는 일을 귀히 여겼기 때문입니다. 지금 제나라의 설공이 옛 주인을 배반하고 자신의 설땅을 가볍게 여겨, 자기 부친의 묘소조차도 돌보지 않고 있는데, 그대는 홀로 헛된 신의를 강구하고 미덕을 추구하여 위나라 여러 신하들에게 옛 주인에게 충성한다고 분명하게 밝히면서 제나라를 치는 사람들과 함께 하지 않아서 강한 진나라의 분노까지 사고 있으니 이는 안 될 일입니다. 그러니 그대는 위왕과 설공에게 청컨대 왕을 위해 제나라로 가서 천하 제후들이 제나라를 해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진나라가 제나라를 침공하는 변란이 생기면 제가 위나라에 청하여 제나라를 구원하겠습니다. 또 변란이 없다면 왕께서는 진나라를 치면 됩니다. 또한 저는 제나라의 노예이니 대왕께서는 천하와 교섭하는 일에 누를 끼쳐서는 안 됩니다. 왕께서는 저에게 많은 은사를 베풀어 주셨습니다. 제가 제나라로 들어가게 되면 대왕께서는 제나라 일로 더 이상 걱정하지 않으셔도 될 것입니다라고 말하는 것이 좋습니다.”

 

- 戰國策 : 東周策[0121-

謂周最曰: “魏王以國與先生, 貴合於秦以伐齊. 薛公故主, 輕忘其薛, 不顧其先君之丘墓, 而公獨脩虛信, 爲茂行, 明羣臣, 據故主, 不與伐齊者産, 以忿强秦, 不可. 公不如謂魏王·薛公曰: ‘請爲王入齊, 天下不能傷齊, 而有變, 臣請爲救之; 無變, 王遂伐之. 且臣爲齊奴也, 如累王之交於天下, 不可. 王爲臣賜厚矣, 臣入齊, 則王亦無齊之累也.’”


 



번호 제     목 조회
24 [전국책:동주책] 은밀하고 넌지시 말하라 438
23 [전국책:동주책] 선물을 주는 것은 그물을 치는 것과 같다 788
22 [전국책:동주책] 제지(祭地)가 노하다 616
21 [전국책:동주책] 주최에게 위왕에게 할 말을 알려주다 815
20 [전국책:동주책] 주최를 위하여 위왕에게 말하다 453
19 [전국책:동주책] 어떤 사람이 주최에게 말하다 357
18 [전국책:동주책] 소려가 주최를 위하여 소진에게 말하다 473
17 [전국책:동주책] 제나라가 축불의 말을 듣다 564
16 [東周策] 끊어놓고 말린다 1319
15 [東周策] 변론할 자리를 스스로 만들어주게 하다 899
14 [東周策] 큰 나라를 등에 업고 싸운다는 것은 790
13 [東周策] 이합집산의 이해관계 1024



 1  2  3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