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명시채집

하늘구경  



 

고향 / 정지용(鄭芝溶)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867  
 
고향
 
고향에 고향에 돌아와도
그리던 고향은 아니러뇨
 
산꽁이 알을 품고
뻐꾸기 제철에 울건만,
 
마음은 제고향 지니지 않고
머언 항구로 떠도는 구름.
 
오늘도 메끝에 홀로 오르니
흰점 꽃이 인정스레 웃고,
 
어린 시절에 불던 풀피리 소리 아니 나고
메마른 입술에 쓰디 쓰다.
 
고향에 고향에 돌아와도
그리던 하늘만이 높푸르구나.
 
- 정지용(鄭芝溶) -
 
 



번호 제     목 조회
40 소릉조(小陵調) / 천상병(千祥炳) 924
39 엄마야 누나야 / 김소월(金素月) 887
38 고향 / 정지용(鄭芝溶) 868
37 적경(寂境) / 백석(白石) 862
36 머리끄락 / 마경덕 859
35 옥수수밭 옆에 당신을 묻고 / 도종환 794
34 산노래 / 이시영 778
33 지리산(智異山) / 이시영 761
32 청노루 / 박목월 753
31 유월이 오면 / 도종환 744
30 고사(古寺) / 조지훈 743
29 시래기 한 움큼 / 공광규 734



 1  2  3  4  5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