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등심 / 공광규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526  
 
꽃등심
 
홀어머니 뵈러 시골갈 때
청양 시외버스 정류장 주유소 옆댕이
대우식육점에 쇠고기 한 근 사러 갔더니
동창생 효식이가 소곡주 한 컵 따라 준다
 
빨간 살에 흰 장미꽃 무늬 박힌
등심 한 주먹 프라이팬에 던지면서
청양 한우 등심이 우리나라 최고란다
 
나는 그 이유가
청정무구한 기후 탓이냐 토양 탓이냐 물으니
고기를 속이지 않아서 그렇단다
 
어차, 속이지 않아서 최고라니
도심에서 속인 고기 먹고
내가 이렇게 상해 있었구나
 
- 공광규 -
 
 



번호 제     목 조회
20 시래기 한 움큼 / 공광규 599
19 윤사월(閏四月) / 박목월(朴木月) 509
18 소금인형 / 류시화 475
17 서시(序詩) / 윤동주 389
16 울음이 타는 가을 강(江) / 박재삼 456
15 선운사에서 / 최영미 427
14 꽃등심 / 공광규 527
13 소주병 / 공광규 478



 1  2  3  4  5  6  7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