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명시채집

하늘구경  



 

울음이 타는 가을 강(江) / 박재삼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574  
 
울음이 타는 가을 강(江)
 
마음도 한자리 못 앉아 있는 마음일 때,
친구의 서러운 사랑 이야기를
가을 햇볕으로나 동무삼아 따라가면,
어느새 등성이에 이르러 눈물 나고나.
 
제삿날 큰집에 모이는 불빛도 불빛이지만
해질녘 울음이 타는 가을강을 보겄네
 
저것 봐, 저것 봐,
네보담도 내보담도
그 기쁜 첫사랑 산골 물소리가 사라지고
그 다음 사랑 끝에 생긴 울음까지 녹아나고,
이제는 미칠 일 하나로 바다에 다와가는,
소리죽은 가을강을 처음 보겄네.
 
- 박재삼 -
 
「사상계」 1959.2
 
 



번호 제     목 조회
16 인동차(忍冬茶) / 정지용(鄭芝溶) 619
15 향수(鄕愁) / 정지용(鄭芝溶) 594
14 소주병 / 공광규 594
13 나그네 / 박목월 592
12 소금인형 / 류시화 591
11 낙화 / 조지훈 577
10 울음이 타는 가을 강(江) / 박재삼 575
9 멧새소리 / 백석(白石) 574
8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 백석(白石) 569
7 고모 / 이시영 569
6 신부(新婦) / 서정주 565
5 선운사에서 / 최영미 549



 1  2  3  4  5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