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주경[周京] ~ 주계군[朱溪君]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405  
♞주경[周京] 주 나라 서울.
♞주경[酒經] 주경은 술 만드는 법과 예로부터 술을 잘 만든 사람 등을 기록한 책으로, 당 나라 때 왕적(王績)이 지었다.
♞주경야독[晝耕夜讀] 낮에는 농사를 짓고 밤에는 독서를 한다는 데서, 바쁜 틈을 타서 어렵게 공부하는 것, 또는 한가롭고 운치있는 생활을 말한다. 주경야송(晝耕夜誦).
♞주경유[周景遊] 경유는 주세붕(周世鵬)의 자이다.
♞주경투암[珠驚投暗] 추양(鄒陽)의 글에 “야광주(夜光珠)를 밤에 갑작스레 남의 앞에 던지면 보배인 줄 모르고 놀래어 칼을 뺀다.” 하였다.
♞주계군[朱溪君] 조선 태종(太宗)의 둘째 아들인 효령대군(孝寧大君)의 증손으로 이름은 심원(深源)인데, 성품이 본디 엄정 충직하여 임사홍(任士洪)은 바로 그의 고모부(姑母夫)였으나 그의 간사함을 알고, 성종(成宗)을 면대하여, 사홍은 후일에 반드시 나라를 그르칠 사람이니 중용하지 말라고 간곡하게 청하여 그를 귀양보내게 했었다. 이로 인하여 연산군 10년 임사홍이 갑자사화(甲子士禍)를 일으킬 때 그의 모함을 받아 아들 형제와 함께 피살되었다.
 
 



번호 제     목 조회
4876 각색[脚色] ~ 각선[郄詵] 3359
4875 석천[石川] ~ 석탄[石灘] 3358
4874 장낙[長樂] ~ 장니[障泥] 3358
4873 하가찬[何家饌] ~ 하간전[河間錢] 3358
4872 각력[角力] ~ 각모[角帽] 3357
4871 강비[江妃] ~ 강비주우당[糠粃鑄虞唐] 3357
4870 빈자소인[貧者小人] ~ 빈지여귀[賓至如歸] 3357
4869 각원[覺苑] ~ 각인각색[各人各色] 3355
4868 향강[香姜] ~ 향로봉[香爐峯] 3355
4867 숙복[宿福] ~ 숙불환생[熟不還生] 3353
4866 건서[乾鼠] ~ 건시궐[乾屎橛] 3353
4865 석인[碩人] ~ 석일모[惜一毛] 3352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