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순공오타운[郇公五朶雲] ~ 순금[舜琴]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337  
♞순공오타운[郇公五朶雲] 순공은 당(唐) 나라 때의 명필로 순공에 봉해진 위척(韋陟)을 가리키고, 오타운은 오색(五色)의 드리운 구름[垂雲]을 뜻하는데, 위척은 항상 오채전(五采牋)에 서찰(書札)을 쓰되 모두를 시첩(侍妾)에게 쓰도록 맡겨버리고 자신은 서명(署名)만 하고서 스스로 말하기를 “내가 쓴 척(陟)자는 오타운과 같다.”고 했던 데서 온 말로, 전하여 남의 서찰을 높여서 일컫는 말이다. <唐書 韋陟傳>
♞순구[純鉤] 순구는 춘추 시대 월왕(越王)이 주조하였다는 명검(명劍)의 이름이다.
♞순군[巡軍] 의금부(義禁府)의 별칭이다.
♞순군좌처형[荀君坐處馨] 후한(後漢) 때 사람 순욱(筍彧)이 남의 집을 찾아갔다 오면, 그 앉았던 자리에서 사흘 동안이나 향기가 났다 한다. <襄陽記>
♞순금[舜琴] 공자가어(孔子家語) 변악해(辯樂解)에 “옛날에 순 임금이 오현금(五弦琴)으로 남풍시(南風詩)를 탔는데, 그 시에 ‘남풍의 훈훈함이여 우리 백성의 불평을 풀어 줄 것이고, 남풍의 때맞춤이여 우리 백성의 재산을 늘려 주리라’는 노래가 있다.” 하였다.
 
 



번호 제     목 조회
4876 각력[角力] ~ 각모[角帽] 3347
4875 각원[覺苑] ~ 각인각색[各人各色] 3347
4874 숙복[宿福] ~ 숙불환생[熟不還生] 3347
4873 건서[乾鼠] ~ 건시궐[乾屎橛] 3347
4872 하가찬[何家饌] ~ 하간전[河間錢] 3346
4871 갈홍[葛洪] ~ 갈홍천[葛洪川] 3345
4870 석인[碩人] ~ 석일모[惜一毛] 3344
4869 은교[銀橋] ~ 은구철삭[銀鉤鐵索] 3342
4868 삼종[三終] ~ 삼종지의[三從之義] 3342
4867 현노[賢勞] ~ 현담[玄談] 3342
4866 단표[簞瓢] ~ 단필[丹筆] 3341
4865 최성지[崔聖止] ~ 최장[催粧] 3341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