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심인[心印] ~ 심재홍곡[心在鴻鵠]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318  
♞심인[心印] 언어와 문자에 의하지 않고 불타의 내심(內心)을 증명하는 것이라는 뜻의 선종(禪宗)의 용어이다.
♞심인사[沈麟士] 남조(南朝) 때의 은사(隱士). 그는 여러 사람의 추천을 뿌리치고 늙도록 독서에 힘썼으며, 일찍이 흑접부를 지어 자기의 뜻을 부치었다. <南史 沈麟士傳>
♞심인해일용[深仁諧日用] 주역(周易) 계사(繫辭)에 “인자(仁者)는 역(易)을 인(仁)이라 하고, 지자(知者)는 지(知)라 하고, 백성들은 날마다 그것을 쓰면서도 알지 못한다.” 하였다.
♞심자향[心字香] 노향(爐香)의 이름. 반쯤 핀 소형화(素馨花)와 말리화(末利花)를 가지고 제조하는데, 심(心) 자 모양으로 만든다고 한다.
♞심재[心齋] 마음의 재계. 즉 마음을 텅 비워 외물의 욕심을 물리쳐서 전일정정(專一定靜)하게 함을 말한다. 안회(顔回)가 터득했다는 심재(心齋)의 경지. 장자(莊子) 인간세(人間世)에 “심재는 마음을 재계(齋戒)한다는 뜻으로서 마음을 비우고 외물(外物)을 대하는 것이다.[虛者 心齋也]”하였다.
♞심재홍곡[心在鴻鵠] 바둑을 두면서 마음은 기러기나 고니가 날아오면 쏘아 맞출 것만 생각한다면 어찌되겠느냐는 맹자(孟子)의 언질에서 비롯된 말이다. 학업을 닦으면서 마음은 다른 곳에 씀을 일컫는 말이다.
 
 



번호 제     목 조회
4744 해추[海鰌] ~ 해탈[解脫] 3356
4743 장양왕[莊襄王] ~ 장어민[藏於民] ~ 장열[張說] 3355
4742 허사김장[許史金張] ~ 허신직설[許身稷契] 3354
4741 견방[見放] ~ 견벽청야[堅壁淸野] 3353
4740 태법가[法駕] ~ 태비[泰否] 3352
4739 행조은후정[行調殷后鼎] ~ 행진[行塵] 3351
4738 경락운산외[京洛雲山外] ~ 경로사상[敬老思想] 3350
4737 행단[杏壇] ~ 행등[行燈] 3349
4736 하걸축조구[夏桀築糟丘] ~ 하공[何公] 3347
4735 육화[六花] ~ 육회명[六悔銘] 3343
4734 순랑[舜廊] ~ 순령향[荀令香] 3343
4733 심번려란[心煩慮亂] ~ 심산유곡[深山幽谷] 3343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