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십무[十畝] ~ 십상팔구[十常八九]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4,747  
♞십묘[十畝] 십묘(十畝)는 시경(詩經) 위풍(魏風)의 편명인데, 이 시는 곧 나라의 정사(政事)가 어지럽고 위태로워지자 현인(賢人)이 벼슬을 버리고 전원(田園)으로 돌아가고자 하여 부른 노래이다.
♞십벌지목[十伐之木] 열 번 찍어서 안 넘어가는 나무가 없다는 말과 같다.
♞십보방초[十步芳草] 열 걸음 안에 아름다운 꽃과 풀이 있다는 말로 도처에 인재가 있다는 뜻으로 세상에는 훌륭한 사람이 많다는 것을 비유하는 말이다.
♞십붕[十朋] 한 자 두 치의 큰 거북은 값이 십붕(十朋)이나 간다. 붕(朋)은 옛날 화폐(貨幣)의 수량이다.
♞십사관[十四貫] 주인의 시(詩)가 일련(一聯; 14자)으로 된 때문이다.
♞십삼십일두[十三十一頭] 전설에 의하면 천지가 개창(開創)될 때 천황(天皇)·지황(地皇)·인황(人皇)의 삼황이 나타나 다스리기 시작했는데, 천황은 머리가 열 셋, 지황은 열 하나, 인황은 아홉이라 하였다.
♞십상팔구[十常八九] 열이면 여덟이나 아홉은 그러함을 말한다.
 
 



번호 제     목 조회
5237 양지[兩地] ~ 양지삼천[兩地參天] ~ 양지양능[良知良能] 4758
5236 추로[鄒魯] ~ 추매자[椎埋者] 4757
5235 충하[充虛] ~ 췌췌[惴惴] 4756
5234 개사[開士] ~ 개선광정[改善匡正] 4749
5233 범존초망[凡存楚亡] ~ 범중엄[范仲淹] 4748
5232 취아[翠娥] ~ 취옹정[醉翁亭] 4748
5231 십무[十畝] ~ 십상팔구[十常八九] 4748
5230 고반[考槃] ~ 고병[高棅] 4748
5229 취검[炊劒] ~ 취굴주[聚窟洲] 4747
5228 추풍[追風] ~ 추풍선[秋風扇] 4746
5227 장석[丈席] ~ 장석음[莊舃吟] 4746
5226 취락궁[聚樂宮] ~ 취만부동[吹萬不同] 4745



 1  2  3  4  5  6  7  8  9  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