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조침상[弔沈湘] ~ 조포[朝飽]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026  
♞조침상[弔沈湘] 가의가 장사로 가는 길에 상수(湘水)를 건너면서 초 나라의 충신으로 상수에 빠져 죽은 굴원(屈原)을 조상(吊喪)하였다.
♞조태위지안오비어창읍[條太尉之按吳濞於昌邑] 한 고조(漢高祖)의 조카인 오왕 비(吳王濞)가 반란을 획책하자 천자가 태위(太尉)인 조후(條侯) 주아부(周亞夫)를 보내 대처하게 했는데, 조후는 회양(淮陽)에 이르러 자기 아버지 주발(周勃)의 옛 문객인 등 도위(鄧都尉) 말을 듣고, 창읍(昌邑) 남쪽에다 벽을 쌓고 들어앉아 군대를 출동시키지 않고 오병(吳兵)의 예봉이 꺾이기를 기다렸다가, 뒤에 출동하여 전승을 거두었다. <史記 吳王濞傳>
♞조태허[曺太虛] 태허는 조위(曺偉)의 자이다.
♞조택목[鳥擇木] 시경(詩經) 소아(小雅) 벌목(伐木)에 “저 새들을 보라. 저들도 벗을 찾고 있지 않은가.[相彼鳥矣猶求友聲]”하였다.
♞조토[胙土] 국가에 공로가 있어 그 대가로 국가로부터 받은 땅을 말한다.
♞조편[祖鞭] 조생지편(祖生之鞭)의 준말로, 남보다 먼저 착수함. 또는 선편(先鞭)을 잡는다는 뜻이다.
♞조포[朝飽] 잠시 동안의 만족, 순간의 만족, 하루 아침의 배부름, 남녀간의 정사를 가리키는 은어이다.
 
 



번호 제     목 조회
4816 행조은후정[行調殷后鼎] ~ 행진[行塵] 3019
4815 허사김장[許史金張] ~ 허신직설[許身稷契] 3018
4814 경락운산외[京洛雲山外] ~ 경로사상[敬老思想] 3018
4813 승란[乘鸞] ~ 승로사랑[承露絲囊] 3017
4812 우군진적[右軍眞蹟] ~ 우기동조[牛驥同皁] 3016
4811 결계[結界] ~ 결리재격세[結褵纔隔歲] 3016
4810 가학[駕鶴] ~ 가형[家兄] 3014
4809 제하분주[濟河焚舟] ~ 제향[帝鄕] 3014
4808 후장[堠墻] ~ 후종[候鍾] 3014
4807 계돈사[雞豚社] ~ 계로여금각희문[季路如今卻喜聞] 3014
4806 읍읍[悒悒] ~ 읍참마속[泣斬馬謖] 3013
4805 십팔기[十八技] ~ 십팔학사[十八學士] 3013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