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석[腊] ~ 석가측의향[石家厠衣香]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512  
♞석[腊] 석(腊)은 추석(酋腊)으로 잘 익은 독주(毒酒)이다.
♞석가[石家] 만석군(萬石君)의 집안을 말한다. 한(漢) 나라 석분(石奮)과 그의 네 아들이 모두 2천 석(石)의 관직에 이르렀으므로 경제(景帝)가 석분에게 내린 호(號)인데, “만석군의 질행(質行)은 제(齊)․노(魯)의 제유(諸儒)들도 모두 미칠 수 없다고 여겼다.”는 기록이 전한다. <史記 萬石張叔列傳>
♞석가만석[石家萬石] 석가는 한(漢) 나라 때의 명신(名臣) 석분(石奮)을 이른다. 그는 아들 건(建)․갑(甲)․을(乙)․경(慶) 4형제와 함께 모두 이천석(二千石)의 관직에 올랐으므로 만석군(萬石君)이라 일컬어졌는데, 그의 부자(父子)간에는 특히 효근(孝謹)으로 명망이 높았었다. <史記 卷一百三>
♞석가산[石假山] 바로 돌을 산의 모양처럼 만든 것을 말한다.
♞석가측의향[石家厠衣香] 한(漢)의 석건(石建)은 나이가 많고 지위가 높았으나 5일 간격으로 돌아오는 휴가 때마다 아버지 분(奮)의 한삼(汗衫)을 몰래 가져다가 손수 깨끗이 세탁하였다고 한다.
 
 



번호 제     목 조회
4852 신풍[晨風] ~ 신혼[晨昏] 3463
4851 고근[孤根] ~ 고기직설[皐夔稷契] 3463
4850 개과천선[改過遷善] ~ 개관요[蓋寬饒] 3462
4849 십이도[十二徒] ~ 십이문도[十二門徒] 3461
4848 획리가[畫鯉歌] ~ 획사[畫沙] 3461
4847 단도[丹徒] ~ 단류객[鍛柳客] 3458
4846 견인불발[堅忍不拔] ~ 견자모유명[犬子慕遺名] 3458
4845 조후견벽야래경[條候堅壁夜來驚] ~ 조희[曹喜] 3456
4844 종소[終宵] ~ 종수탁타전[種樹槖駝傳] 3453
4843 순공오타운[郇公五朶雲] ~ 순금[舜琴] 3453
4842 강미천지회[糠眯天地晦] ~ 강부하지축성편[岡阜何知祝聖篇] 3453
4841 은교[銀橋] ~ 은구철삭[銀鉤鐵索] 3452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