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강락[康樂] ~ 강랑한부[江郞恨賦]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728  
♞강락[康樂] 강락은 남조(南朝) 송(宋)의 문인 사영운(謝靈運)의 봉호(封號)이다.
♞강랑금일척[江郞錦一尺] 남조(南朝) 때의 문장가 강엄(江淹)이 만년(晩年)에 꿈속에서 장경양(張景陽)이라는 사람에게 비단폭을 돌려준 뒤로부터 문장이 갑자기 퇴보하기 시작했다는 고사가 전한다. <南史 卷59 江淹列傳>
♞강랑재고진[江郞才告盡] 강랑은 양(梁) 나라 때 문장가 강엄(江淹)을 가리키는데, 그가 본디 문장으로 크게 이름을 드날렸으나, 꿈에 오색(五色)의 붓을 곽박(郭璞)에게 돌려주고 나서 문재(文才)를 상실했다고 한다.
♞강랑재진[江郞才盡] 강랑의 재주가 다했다는 말로, 학문상에 있어 한 차례 두각을 나타낸 후 퇴보하다란 뜻이다.
♞강랑채필[江郞彩筆] 강랑은 남조(南朝) 양(梁) 나라 때 문장가 강엄(江淹)을 말한다.
♞강랑한부[江郞恨賦] 강랑은 남조(南朝) 고성(考城) 사람 강엄(江淹)인데 자는 문통(文通)이고 벼슬은 금자광록대부(金紫光祿大夫)에 이르렀으며, 예릉후(醴陵侯)에 봉해졌다. 소시적부터 문예(文譽)가 있었으며 유명한 한부(恨賦)를 지었다.
 
 



번호 제     목 조회
5152 강좌이오[江左夷吾] ~ 강주사마루천행[江州司馬淚千行] 3715
5151 서저[棲苴] ~ 서절구투[鼠竊狗偸] 3714
5150 취락궁[聚樂宮] ~ 취만부동[吹萬不同] 3714
5149 건안[建安] ~ 건원사덕[乾元四德] 3714
5148 순풍이호[順風而呼] ~ 순회세자[順懷世子] 3713
5147 왕자교[王子喬] ~ 왕자량[王子良] 3712
5146 백초[白草] ~ 백치성[百雉城] 3710
5145 범옹[范翁] ~ 범왕궁[梵王宮] 3709
5144 장두백전[杖頭百錢] ~ 장득아손유로분[長得兒孫有老盆] 3709
5143 숙헌[叔獻] ~ 숙홀[儵忽] 3709
5142 좌고우면[左顧右眄] ~ 좌대신[坐待晨] 3709
5141 강장하무약병[强將下無弱兵] ~ 강적[羌笛] 3709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