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추[介之推] ~ 개풍[凱風]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028  
♞개지추[介之推] 춘추 시대의 은사(隱士) 개자추(介子推). 그는 진 문공(晉文公)이 공자(公子)의 신분으로 망명할 당시 함께 19년을 모시었는데, 문공이 귀국 후에 봉록을 주지 않았으므로 면산(綿山)에 숨으니, 문공이 잘못을 뉘우치고 그 산을 불질러 자추가 나오도록 하려 하였으나, 그는 끝내 나오지 않고 타 죽었다. 장유시에 “之推避賞從 漁父濯滄浪”이라고 보인다.
♞개착[改鑿] 마음대로 고치다.
♞개천[開天] 당 현종(唐玄宗) 때의 개원(開元)·천보(天寶) 연간을 말한다.
♞개천체대력[開天逮大曆] 개천은 당 현종(唐玄宗) 연간의 개원(開元)·천보(天寶) 두 연호를 합칭한 말이고, 대력(大曆)은 당 대종(唐代宗)의 연호로서, 시학상(詩學上)으로는 당 나라를 사등분한 초당(初唐)·성당(盛唐)·중당(中唐)·만당(晩唐) 가운데서 특히 이백(李白)·두보(杜甫) 등의 유명한 시인들을 배출한 성당의 시풍을 말한 것이다.
♞개출양[開秫釀] 도연명이 팽택 영(彭澤令)으로 나가서 공전(公田)에 모두 기장을 심도록 한 고사가 있다. <晉書 卷94 陶潛傳>
♞개통[介通] 개결(介潔)한 신조와 임기응변하는 융통성을 말한다.
♞개평[開平] 개평부(開平府)는 원(元) 나라의 지명인데 치(治)로 개평부를 두었다.
♞개풍[凱風] 남풍.
 
 



번호 제     목 조회
4756 장낙[長樂] ~ 장니[障泥] 3048
4755 종금시부고[從今矢不告] ~ 종남산[終南山] 3048
4754 개방산법[開方算法] ~ 개빈[介賓] 3048
4753 은궐[銀闕] ~ 은규[銀虯] 3047
4752 습재[習齋] ~ 습착치[習鑿齒] 3046
4751 풍각[風角] ~ 풍간요설[豐干饒舌] 3046
4750 회선[回仙] ~ 회심지처불필재원[會心之處不必在遠] 3044
4749 맹견명[孟堅銘] ~ 맹공작[孟公綽] 3042
4748 석천[石川] ~ 석탄[石灘] 3040
4747 현경[玄經] ~ 현관[玄關] 3040
4746 관과[灌瓜] ~ 관괴[菅蒯] 3040
4745 생공[生公] ~ 생금린[生金鱗] 3039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