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건곤감리[乾坤坎离] ~ 건공주불흔[巾空酒不痕]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4,589  
♞건곤감리[乾坤坎离] 보통 도사(道士)들은 건·곤·감·리를 사람의 몸 안에 있는 수화(水火)라 하여, 수련(修煉)의 방법을 말하였다.
♞건곤교태[乾坤交泰] 이것은 주역(周易)의 태괘(泰卦)에서 나온 말인데, 음양이 조화되고 천하가 태평한 기상을 말한 것이다.
♞건곤귀서약[乾坤歸黍籥] 십이율(十二律)의 하나인 황종(黃鐘)이 만사(萬事)의 근본이 됨을 말한 것이다. 황종의 관(管)은 검은 기장알 1천 2백개가 들어가는데, 이것은 양(量)의 1약(龠)에 해당하는 바 지금의 작(勺)이 된다. 황종의 관은 도량형(度量衡)의 기본이므로 천지만물을 측정할 수 있다는 뜻이다.
♞건곤일색[乾坤一色] 하늘과 땅이 온통 한 가지 색임을 이른다.
♞건곤일척[乾坤一擲] 운명과 흥망성쇠를 걸고 단판걸이로 승부나 성패를 겨룸. 천하를 잡느냐 망하느냐 하는 운명을 걸고 한판의 승부를 겨룸. 背水之陣
♞건곤진살기[乾坤盡殺機] 음부경(陰符經)에 “하늘이 살기를 발동하매 용사가 땅에서 일어나고, 사람이 살기를 발동하매 천지가 거꾸로 뒤집힌다.[天發殺機 龍蛇起陸 人發殺機 天地反覆]”는 말이 나오는데, 보통 병화(兵禍)의 비유로 쓰인다.
♞건공주불흔[巾空酒不痕] 술이 없다는 뜻이다. 진(晉) 나라 때의 시인 도잠(陶潛)이 갈건(葛巾)으로 술을 걸러서 마셨다.
 
 



번호 제     목 조회
5176 조양[潮陽] ~ 조양봉명[朝陽鳳鳴] 4600
5175 염해[拈解] ~ 염화미소[拈華微笑] ~ 염화시중[拈華示衆] 4596
5174 가모[假母] ~ 가무담석[家無擔石] ~ 가문[嘉聞] 4594
5173 풍전[豐篆] ~ 풍중와룡[豊中臥龍] 4593
5172 귀인[龜印] ~ 귀장역[歸藏易] ~ 귀전부[歸田賦] 4592
5171 풍우갱슬본비광[風雩鏗瑟本非狂] ~ 풍우불이[風雨不已] 4591
5170 순풍이호[順風而呼] ~ 순회세자[順懷世子] 4590
5169 건곤감리[乾坤坎离] ~ 건공주불흔[巾空酒不痕] 4590
5168 종병[宗炳] ~ 종부[鍾阜] 4589
5167 계귀국[鷄貴國] ~ 계기삼락[啓期三樂] 4586
5166 조최[漕漼] ~ 조충장부치[雕虫壯夫恥] 4577
5165 향안[香案] ~ 향원덕지적[鄕愿德之賊] 4577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