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경락운산외[京洛雲山外] ~ 경로사상[敬老思想]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650  
♞경락운산외[京洛雲山外] 두보(杜甫)가 객지에서 고향을 그리며 지은 ‘운산(雲山)’이라는 시의 첫 구절이다. <杜少陵詩集 卷9>
♞경란[輕瀾] 가볍게 일렁이는 물결.
♞경략문슬[景略捫蝨] 자유분방함을 말한다. 경략은 진(晉) 나라 때 사람 왕맹(王猛)의 자. 그가 일찍이 환온(桓溫)과 함께 이야기하면서 이[蝨]를 문질러 죽이는 등 옆에 사람이 없는 것처럼 하였다 한다.
♞경렴[景濂] 경렴은 김종직의 당명으로, 즉 호가 염계(濂溪)인 송(宋) 나라 주돈이(周敦頤)를 사모한다는 뜻에서 붙여진 이름인데, 주돈이는 연(蓮)을 매우 사랑하여 애련설(愛蓮說)까지 지었다.
♞경렴당[景濂堂] 송(宋) 나라의 염계(濂溪) 주돈이(周敦頤)를 사모하는 뜻에서 붙인 김종직의 서재(書齋) 이름인데, 주돈이는 특히 연을 매우 사랑하여 애련설(愛蓮說)을 지어서 연의 자태를 군자의 덕에 비유하였다.
♞경로[更老] 경로는 삼경 오로(三更五老)의 약칭으로, 조정에서 벼슬하다가 나이가 들어 물러난 자들을 천자가 예우하기 위해 설치한 주 나라의 제도인데 한 나라 때에도 보존되었다. 경(更)은 세 사람, 노는 다섯 사람이다.
♞경로사상[敬老思想] 노인을 공경하는 마음.
 
 



번호 제     목 조회
4816 은낭[隱囊] ~ 은대[銀臺] 3723
4815 갈홍[葛洪] ~ 갈홍천[葛洪川] 3723
4814 곡구[谷口] ~ 곡구노자[谷口老子] 3722
4813 각색[脚色] ~ 각선[郄詵] 3720
4812 추오[楸梧] ~ 추월자[秋月子] 3720
4811 은교[銀橋] ~ 은구철삭[銀鉤鐵索] 3719
4810 강미천지회[糠眯天地晦] ~ 강부하지축성편[岡阜何知祝聖篇] 3718
4809 회광[回光] ~ 회금점슬[回琴點瑟] 3716
4808 잠리[簪履] ~ 잠삼욕[蠶三浴] 3715
4807 건서[乾鼠] ~ 건시궐[乾屎橛] 3715
4806 좌은[坐隱] ~ 좌접래의채[座接萊衣彩] 3714
4805 추유[樞楡] ~ 추이[推迻] 3714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