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엄조[嚴助]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578  
♞엄조[嚴助] 태어난 해는 알 수 없고 기원전 122년에 죽은 서한의 관리로 사부가(辭賦家)이다. 원래 장(莊) 씨였으나 후세 사람이 한명제(漢明帝)의 이름 장(莊)을 휘(諱)하여 엄으로 바꾸어 부르게 되었다. 회계(會稽) 오현(吳縣) 출신이다. 사부가 엄기(嚴忌)의 아들로 한무제 원년 기원전 140년 책문으로 현량(賢良)을 뽑을 때 무제의 눈에 띄어 중대부로 발탁되었다. 조정의 공론을 주도하여 무제의 총애를 받았다. 3년 민월(閩越)이 동구(東甌)를 쳐들어가 포위하자 그는 황제의 명을 받들어 회계의 군사를 발하여 바다로 나아가 동구를 구했다. 6년 남월을 안무하기 위해 남월에 들어가 남월왕을 설득하여 그의 태자를 데리고 와서 황제에게 조현을 올리게 했다. 얼마 후에 회계태수가 되었다가 다시 시중(侍中)이 되어 황제의 측근에서 모시며 부(賦)와 송(頌) 수 십 편을 지었다. 원수(元狩) 원년 기원전 122년 회남왕과 형산왕이 모반을 획책했을 때 평소에 맺은 회남왕과의 친교관계 때문에 연좌되어 주살되었다. 한서 예문지에 그가 지은 사부 35편이 전해진다.
♞엄조[嚴助] 한 나라 회계(會稽) 오현(吳縣) 사람이다. 무제(武帝) 때 중대부(中大夫)로 있으면서 항상 대신들과 국정을 논의하였으며, 동방삭(東方朔)․사마상여(司馬相如)․오구수왕(吾丘壽王)등과 함께 무제의 총애를 받았으나 회남왕(淮南王) 유안(劉安)의 모반사건 때 유안과 사이가 좋았다는 이유로 사형 당했다.
 
 



번호 제     목 조회
184 여불위[呂不韋] ~ 여붕우교이불신호[與朋友交而不信乎] 3710
183 여부[廬阜] ~ 여분[汝墳] 2865
182 여건도[呂虔刀] ~ 여경덕조린[餘慶德照隣] 2732
181 여가[黎家] ~ 여갱[藜羹] 3248
180 여[女] ~여가[與可] 2356
179 엄조[嚴助] 3579
178 엄억백통무[掩抑伯通廡] ~ 엄엄[掩掩] 3218
177 엄안[嚴安] ~ 엄억[掩抑] 3143
176 수훤당[樹萱堂] ~ 숙녹피대전[熟鹿皮大典] 3034
175 수후[隨侯] ~ 수후지주[隨侯之珠] 4316
174 수회[隨會] 2585
173 수화[羞花] ~ 수화지리[水火之利] 2545



   431  432  433  434  435  436  437  438  439  4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