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공거[公車] ~ 공경대부[公卿大夫]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607  
♞공거[公車] 공(公)은 관(官)과 같음. 즉 관거(官車)의 뜻임. 본디 중국 진(秦)·한(漢) 때의 관명(官名), 관가의 수레를 두는 곳이라 하여 이렇게 이름 붙였다. 위위(衛尉)에 속하며 전문(殿門)·사마문(司馬門)을 관장한다. 또, 천하의 상장(上章)과 사방의 공헌(貢獻)이 이곳을 거치며 상장하는 자와 징소(徵召)된 자가 이곳에서 명을 기다린다. 조선 때에 승정원(承政院) 또는 승정원 망문(望門) 안을 뜻하는 말로 쓰였다. 또, 과거(科擧)·사환(仕宦)을 위한 글공부를 공거업(公車業)이라 하고, 임금에게 글공부를 올리는 소장(疏章) 등을 공거장(公車章)이라 한다.
♞공거[公車] 공거(公車)는 천하의 상소문을 받아들였던 한(漢) 나라 관청 이름인데, 동방삭(東方朔)이 처음 장안에 들어와 공거에 이르러서 3천 주독(奏牘)의 상서(上書)를 하였다는 유명한 고사가 있다. <史記 滑稽列傳>
♞공거[蛩距] 전설상의 짐승인 공공(蛩蛩)과 거허(距虛)는 서로 의지하여 떨어지지 않는다고 한다.
♞공겸일자왕[功兼一字王] 충렬왕(忠烈王)이 원나라의 부마(駙馬)가 되고 고려왕(高麗王)으로 책봉한 위에 다시 심양왕(瀋陽王)으로 봉하였다.
♞공경[恭敬] 맹자(孟子)가 이르기를 “임금에게 어려운 일을 책임지우는 것을 공(恭)이라 이르고, 선한 일을 진언하고 부정한 일을 막아버리는 것을 경(敬)이라 한다.” 하였다. <孟子 離婁上>
♞공경대부[公卿大夫] 공경(公卿: 三公과 九卿)이나 대부(大夫)의 지위에 있는 사람들. 벼슬이 높은 사람들을 이르는 말이다. 삼공(三公)은 영의정, 좌의정, 우의정, 구경(九卿)은 육조판서, 좌참판, 우참판, 한성판윤, 대부(大夫)는 벼슬을 한 모든 사람을 말한다.
 
 



번호 제     목 조회
304 신화[薪火] ~ 신후수위부귀진[身後誰爲富貴眞] 3664
303 석고[石鼓] ~ 석곡[石谷] 3667
302 하과[夏課] ~ 하궤[荷簣] 3667
301 패방[牌坊] ~ 패수송경[浿水松京] 3669
300 정호용[鼎湖龍] ~ 정호화금슬[靜好和琴瑟] 3670
299 순악문래동솔무[舜樂聞來同率舞] ~ 순오냉연[旬五冷然] 3671
298 장석[丈席] ~ 장석음[莊舃吟] 3671
297 팔위[八位] ~ 팔음체[八音體] 3672
296 갈상유민[曷喪遺民] ~ 산[碣石山] 3672
295 최호[崔顥] ~ 최화과갈고[催花過羯鼓] 3673
294 벽통[碧筒] ~ 벽파정[碧波亭] 3674
293 불원천리[不遠千里] ~ 불응폐[不應廢] 3675



   421  422  423  424  425  426  427  428  429  43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