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음방[淫放] ~ 음분[淫奔]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3,749  
♞음방[淫放] 더욱 드러나다.
♞음부[陰腐] 몰래 썩혀 놓다.
♞음부[陰符] 음부경(陰符經)으로 황제(黃帝)가 지었다 하는 병서(兵書)이다. 수서(隋書) 경적지(經籍志)의 병가류(兵家類)에 “태공음부금록(太公陰符鈐錄) 1권과 주서음부(周書陰符) 9권이 있으며, 태공(太公)․범려(范蠡)․귀곡자(鬼谷子)․장량(張良)․제갈량(諸葛亮)․이전(李筌) 등 6가(家)의 주가 있는 것이 태공음부(太公陰符)다.”하였다.
♞음부경[陰符經] 전국책(戰國策)에 태공 여상(呂尙)이 지은 병법서라고 전해지나 실전되어 전해지지 않는다. 지금 전해지는 음부경(陰符經)이라는 책은 황제가 저술했다고 하며 후에 태공(太公), 범려(范蠡), 귀곡자(鬼谷子), 장량(張良), 제갈량(諸葛亮), 이전(李筌) 등의 주가 달려있는 병법서라기보다는 일종의 도가서이다. 이전(李筌)은 입산하여 신선이 되었다는 당나라 때의 도가(道家)다.
♞음부편[陰符編] 병서(兵書)인 음부경(陰符經)을 말하는데, 혹은 이를 황제(黃帝)가 지은 것이라 하고, 혹은 이를 주(周) 나라 강태공(姜太公)이 지은 것이라고 하는 등 여러 가지 설이 있다.
♞음분[淫奔] 음분은 남녀가 서로 좋아하여 쫓아다니는 것을 말한다.
 
 



번호 제     목 조회
305 창려[昌黎] ~ 창려환박수요소[昌黎宦薄愁饒笑] 4008
304 창랑[滄浪]/창랑곡[滄浪曲]/창량[蒼凉] 8922
303 의려[倚廬] ~ 의려지망[依閭之望] 4852
302 음하[飮霞] ~ 음회세위[飮灰洗胃] 4540
301 음빙[飮氷] 3288
300 음방[淫放] ~ 음분[淫奔] 3750
299 은낭[隱囊] ~ 은대[銀臺] 4408
298 은궐[銀闕] ~ 은규[銀虯] 4371
297 은교[銀橋] ~ 은구철삭[銀鉤鐵索] 4134
296 은[隱] ~ 은괄[檃栝] 4093
295 윤옥필수빙[潤玉必須氷] ~ 윤인당하소[輪人堂下笑] 3470
294 윤상[尹相] ~ 윤언[綸言] 4264



   421  422  423  424  425  426  427  428  429  43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