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연분부[年分簿] ~ 연비어약[鳶飛魚躍] ~ 연빙계[淵氷戒]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4,652  

연분부[年分簿] 농사의 풍흉에 따라 전세(田稅)를 정하는 것을 말한다. 1년을 10분으로 하여, 10분에 만족하면 상상(上上)의 세를 메기고, 9분이면 상중(上中), 8분이면 상하(上下), 7분이면 중상(中上), 6분이면 중중(中中), 5분이면 중하(中下), 4분이면 하상(下上), 3분이면 하중(下中), 2분이면 하하(下下)가 되고 1분이면 면세해 준다. <大典會通 戶典>

연비[鳶飛] 시경(詩經)솔개는 날아 하늘에 닿고, 물고기는 연못에서 뛴다.”는 구절이 있는데, 중용(中庸)에서 이것을 인용하여 천지의 지극한 이치를 살필 수 있다 하였다.

연비어약[鳶飛魚躍] 만물이 각자 제 살 곳을 얻어 잘 살아간다는 뜻이다. 시경(詩經) 대아(大雅) 한록(旱麓)솔개는 날아 하늘에 이르는데 물고기는 연못에서 뛰논다.[鳶飛戾天 魚躍于淵]”는 구절이 있다. 하늘에 솔개가 날고 물 속에 고기가 뛰어노는 것이 자연스럽고 조화로운데, 이는 솔개와 물고기가 저마다 나름대로의 타고난 길을 가기 때문이다. 만물이 저마다의 법칙에 따라 자연스럽게 살아가면, 전체적으로 천지의 조화를 이루게 되는 것이 자연의 오묘한 도()임을 말한다.

연빙[淵氷] 여림심연 여리박빙(如臨深淵如履薄氷)의 준말이다. 시경(詩經) 소민편(小旻篇)깊은 연못가에 있듯이 하고 얇은 얼음을 밟듯이 한다.”고 하였는데, 행실을 신중히 한다는 뜻이다.

연빙계[淵氷戒] 깊은 못에 임하거나 얇은 얼음을 밟은 것처럼 마음가짐을 신중히 하라는 경계. 시경(詩經) 소아(小雅) 소민(小旻)조심하고 삼가하여 깊은 못에 임하듯이 얇은 얼음을 밟듯이 하라.[戰戰兢兢 如臨深淵 如履薄氷]”고 하였다.

 

 



번호 제     목 조회
5117 강한[江漢] ~ 강한조종[江漢朝宗] 4566
5116 백구맹[白鷗盟] ~ 백구시[白駒詩] 4562
5115 평천장[平泉莊] ~ 평포잔각[平鋪剗却] 4560
5114 편방[偏旁] ~ 편사[偏師] 4558
5113 백하[白下] ~ 백하골[柏下骨] 4555
5112 춘치자명[春雉自鳴] ~ 춘휘보하방[春暉報何方] 4555
5111 자장[子長] ~ 자장격지[自將擊之] ~ 자장유[子長遊] 4552
5110 하사[河沙] ~ 하삭음[河朔飮] 4547
5109 패경[貝經] ~ 패군지장[敗軍之將] 4543
5108 정호[鼎湖] ~ 정호신[鄭虎臣] 4542
5107 동타[銅駝] ~ 동타형극[銅駝荊棘] 4540
5106 주각우금한호씨[注脚于今恨胡氏] ~ 주객전도[主客顚倒] 4539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