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번쾌[樊噲] ~ 번풍[番風]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2,797  
♞번쾌[樊噲] 한(漢)나라 패현(沛縣) 사람으로 유방(劉邦)을 따라 의병을 일으켜 전공을 많이 세웠다. 홍문(鴻門)의 모임에서 항우(項羽)가 유방을 죽이려는 계략을 꾸몄을 때 문지기의 저지를 뚫고 들어가 항우를 맹렬히 꾸짖고 유방을 탈출시켰다. <史記 卷九十四 樊噲傳>
♞번쾌용순옹[樊噲龍楯擁] 항우(項羽)와 유방(劉邦)이 홍문에서 잔치를 할 때 항우가 유방을 죽이려고 하자, 번쾌(樊噲)가 칼과 방패를 들고 춤을 추면서 막은 고사를 말한다. 사기(史記) 제7권 항우본기(項羽本紀)에, “유방이 진의 서울인 함양(咸陽)을 함락시킨 뒤 군사를 파견하여 함곡관(函谷關)을 지켰는데, 얼마 뒤에 항우가 40만 대군을 이끌고 공격하여 와서 홍문(鴻門)에 주둔하였다. 항우의 숙부인 항백(項伯)이 화해시키자 유방이 직접 홍문으로 와서 항우를 만나보았다. 이에 항우와 유방이 술을 마셨는데, 연회 도중에 범증(范增)이 항장(項莊)에게 명하여 유방을 죽이려고 하자, 항백이 일어나서 칼춤을 추면서 몸으로 유방을 가렸다. 최후에는 번쾌가 칼을 들고 방패를 잡고서 뛰어들어가자, 유방이 그 틈에 탈출하였다.”하였다.
♞번풍[番風] 이십사번 화신풍(二十四番花信風)을 말한다.
 
 



번호 제     목 조회
425 범래무[范萊蕪] ~ 범려주[范蠡舟] 2945
424 범노[范老] ~ 범두선[犯斗仙] 2814
423 범관[范寬] ~ 범국진[泛菊辰] 2778
422 범간[帆竿] ~ 범공징청[范公澄淸] 2980
421 벌봉전[罰捧(俸)錢] ~ 벌주[罰籌] 3114
420 벌목[伐木] ~ 벌무[伐武] 3377
419 벌가[伐柯] ~ 벌단편[伐檀篇] 3012
418 번형[薠蘅] ~ 번후[樊侯] 2682
417 번쾌[樊噲] ~ 번풍[番風] 2798
416 번지[樊遲] ~ 번천[樊川] 3844
415 번운복우[飜雲覆雨] ~ 번중[樊重] 3970
414 백혼무[伯昏瞀] ~ 백희[百戱] 2763



   411  412  413  414  415  416  417  418  419  42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