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씨[慈氏] ~ 자악묘석[子惡苗碩] ~ 자안[子安]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627  

자실[子實] 조문수(曺文秀)의 자()이다.

자씨[慈氏] 보살을 말한다.

자씨[子氏] () 나라 성씨이다.

자아성찰[自我省察] 자기의 마음을 반성하여 살핌을 이른다.

자악묘석[子惡苗碩] 제 자식 악함을 알지 못하고 자기 곡식 자람을 알지 못한다. 이 대문은 대학(大學) () 8장에 諺有之曰 人莫知其子之惡 莫知其苗之碩이라 보인다.

자안[子安] 고려 말기의 문장가로 호가 도은(陶隱)인 이숭인(李崇仁)의 자이다.

자안[字眼] 시문(詩文) 가운데서 안목이 되는 가장 주요한 문자. 창랑시화(滄浪詩話)시를 짓는 데 있어 힘을 기울여야 할 것이 세 가지이니 기결(起結구법(句法자안이다.”라고 하였다.

자안[子安] 자안은 초당(初唐) 시대 문장가인 왕발(王勃)의 자인데, 그는 약관(弱冠)의 나이에 교지령(交趾令)으로 있던 부친 왕복치(王福畤)를 뵈러 가던 도중 홍주(洪州)의 등왕각(滕王閣) 중수 기념 잔치에 들렀다가, 명작(名作)으로 알려진 등왕각서(滕王閣序)를 일필휘지로 써 내어 문명(文名)을 천하여 날리었다.

 

 



번호 제     목 조회
4601 자유홀[子猷笏] ~ 자은제탑[慈恩題塔] ~ 자의소대[紫衣小隊] 1373
4600 자유[子游] ~ 자유유섬계[子猷遊剡溪] ~ 자유섬계[子猷剡溪] 1855
4599 자운[紫雲] ~ 자운식자종하보[子雲識字終何補] ~ 자운조[子雲嘲] 1499
4598 자오[慈烏] ~ 자오반포[慈烏反哺] ~ 자우[子羽] 1865
4597 자영[紫纓] ~ 자예[自艾] ~ 자예음[雌蜺飮] 1555
4596 자여씨[子與氏] ~ 자여예리[子輿曳履] ~ 자연도태[自然淘汰] 1676
4595 자양벽파[紫陽劈破] ~ 자양옹[紫陽翁] ~ 자여[子輿] 1854
4594 자암[紫巖] ~ 자앙[子昂] ~ 자야가[子夜歌] 1709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