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자여씨[子與氏] ~ 자여예리[子輿曳履] ~ 자연도태[自然淘汰]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830  

자여씨[子與氏] 섬진의 목공 때 재상을 지낸 차씨(車氏) 삼형제인 엄식(奄息), 중행(仲行), 침호(鍼虎)를 말한다. 섬진의 어진 신하들로 삼량(三良)이라고 칭해졌다. 목공이 죽을 때 차씨 삼형제를 포함한 섬진의 대소 신료들 170명을 순장시켜 이후로 섬진은 국력이 극도로 약화되어 300여 년 후인 효공 때 상앙이 등장할 때까지 중원의 패권 싸움에 끼워들 수 없게 되었다. 차씨 삼형제의 억울한 죽음을 애도한 시가가 시경(詩經) 진풍(秦風)에 황조가(黃鳥歌)라는 제목으로 올려져 있다.

자여예리[子輿曳履] 자여는 증자(曾子)의 자(). 장자(莊子)증자가 가난하여 신발을 끌고 다니며 상송(商頌)을 노래하니……[曳縱而歌商頌……]”라고 하였다. <莊子 讓王>

자연[子淵] 공자(孔子)의 문인 안회(顔回)의 자()이다.

자연[子淵] 자연은 한 선제(漢宣帝) 때의 문장가인 왕포(王褒)의 자인데, 일찍이 중화송(中和頌), 성주득현신송(聖主得賢臣頌) 등 다수의 글을 지었다.

자연도태[自然淘汰] 자연적으로 환경에 맞는 것은 살아남게 되고 그렇지 못한 것은 없어짐을 이른다.

자염장[紫髥將] 오왕(吳王) 손권(孫權)이 붉은 수염[紫髥]이었다.

 

 



번호 제     목 조회
4420 이계[二戒] ~ 이계수[李季受] ~ 이곡화양춘[俚曲和陽春] 1140
4419 이경[離經] ~ 이경양전[二頃良田] ~ 이경전[二頃田] 1133
4418 이거[貳車] ~ 이견[利見] ~ 양산락[梁山濼] 1064
4417 의주자약[倚柱自若] ~ 의죽[義竹] ~ 의천검[倚天劒] 1644
4416 의장[意匠] ~ 의전[蟻戰] ~ 의제[義帝] 1604
4415 의이거[薏苡車] ~ 의이방[薏苡謗] ~ 의이장소골[薏苡長銷骨] 1187
4414 의여[衣袽] ~ 의연종유[依然種柳] ~ 의의[猗猗] 1576
4413 의심판[疑心板] ~ 의양[宜陽] ~ 의양호로[依樣葫蘆] 1746
4412 의승신비[義勝身肥] ~ 의식족즉지영욕[衣食足 則知榮辱] ~ 의심암귀[疑心暗鬼] 1716
4411 의상[衣裳] ~ 의소계재상[依所啓宰相] ~ 의수죽[倚修竹] 1345
4410 의봉기국척[蟻封驥跼蹐] ~ 의봉혈우[蟻封穴雨] ~ 의불경신하유이고[衣不更新何由而故] 1645
4409 의발[衣鉢] ~ 의복[倚伏] ~ 의복무궁사[倚伏無窮事] 1736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