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오[慈烏] ~ 자오반포[慈烏反哺] ~ 자우[子羽]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854  

자오[慈烏] 까마귀는 새끼가 어미에게 반포(反哺)한다 하여 효조(孝鳥)라 칭한다.

자오반포[慈烏反哺] 자식이 어머니의 은혜에 보답하여 봉양하는 일. 까마귀는 새끼가 자라서 어미를 먹여 살린다고 하여 까마귀를 자오(慈烏)라 한다.

자옥가[紫玉珂] 자옥으로 장식한 말의 굴레를 말한다.

자옥산인[紫玉山人] 조선조의 성리학자 회재(晦齋) 이언적(李彦迪)을 지칭한 말이다.

자옥생[紫玉笙] 자주빛 옥으로 만든 피리. 좋은 피리를 뜻한다.

자옹[子雍] 자옹(子雍)은 삼국 시대 위() 나라의 경학자인 왕숙(王肅)의 자인데, 당시에 경학의 일인자로 손꼽혔다.

자용[子容] 정홍명(鄭弘溟)의 자()이다.

자용전[紫茸氈] 가늘고 부드러운 짐승의 털로 만든 침석(寢席)이라는 뜻이다.

자우[子羽] 노나라 출신의 공자의 제자다. 외모가 매우 추한 자우가 공자에게 배우려고 하자, 공자는 그가 재주와 덕이 없을 것으로 생각하여 제자로 받아주려고 하지 않았다.

 

 



번호 제     목 조회
4608 자진곡구[子眞谷口] ~ 자진귀[子晉歸] ~ 자천소오인[自薦笑吾人] 1841
4607 자지미[紫芝眉] ~ 자지전[柘枝顚] ~ 자진곡[子眞谷] 1636
4606 자지[紫芝] ~ 자지가[紫芝歌] ~ 자지곡[紫芝曲] 1836
4605 자주즙용[資舟楫用] ~ 자주지보[子州支父] ~ 자죽[慈竹] 1841
4604 자장포궤[子張鋪几] ~ 자전무고[紫電武庫] ~ 자조[煮棗] 1781
4603 자장[子長] ~ 자장격지[自將擊之] ~ 자장유[子長遊] 2111
4602 자임[自任] ~ 자자어비자[刺刺語婢子] ~ 자작지얼[自作之孼] 1826
4601 자유홀[子猷笏] ~ 자은제탑[慈恩題塔] ~ 자의소대[紫衣小隊] 1363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