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사계노추두[長纓思繫老酋頭] ~ 장오[檣烏] ~ 장왕[長往]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913  

장영사계노추두[長纓思繫老酋頭] () 나라 간의대부(諫議大夫) 종군(終軍)이 남월(南越)에 사신으로 가겠다고 자청하면서 긴 밧줄 하나만 주시면 남월왕을 꽁꽁 묶어 대궐 아래에 바치겠다.[願受長纓 必羈南越王而致之闕下]”고 장담한 고사가 전한다. <漢書 卷64 終軍傳>

장영지[長纓志] 장영은 긴 노끈이라는 뜻으로, () 나라 때 종군(終軍)이 왕에게 자청하기를 원컨대 저에게 긴 노끈을 주십시오. 그러면 반드시 제가 남월왕(南越王)의 목을 묶어서 대궐 아래 바치겠습니다.”라고 한 데서 온 말이다. <漢書 卷六十四 終軍傳>

장오[檣烏] []를 말한다. 까마귀가 물길을 잘 안다 하여 배 돛대에 그려 붙이기 때문에 생긴 말이다.

장오[檣烏] 후풍(候風)의 용도로 쓰이는 새의 깃으로 만든 까마귀. 이것을 돛대 위에 장치하였으므로, 장오라 한다.

장옥[場屋] 과거 시험장을 말한다.

장옹[莊翁] 장옹은 장주(莊周)를 이른 말이다.

장왕[長往] 멀리 가서 영원토록 돌아오지 않는다는 뜻으로, 은사(隱士)들의 은거를 의미한다. 공치규(孔稚珪)의 북산이문(北山移文)장왕했던 유인을 탄식한다.[或歎幽人長往]”라고 하였다.

장왕[張王] 북망행을 지은 진() 나라 장협(張協)과 당() 나라 왕건(王建)을 말한다.

 

 



번호 제     목 조회
4629 장인항[丈人行] ~ 장자만등[長者萬燈] ~ 장자아[長者兒] 1321
4628 장인사길연희효[丈人師吉演羲爻] ~ 장인유옹불수기[丈人有甕不須機] ~ 장인포옹[丈人抱瓮] 1352
4627 장읍평원군[長揖平原君] ~ 장의[張儀] ~ 장이, 진여[張耳, 陳餘] 1586
4626 장유입한광대양[長孺入漢光大梁] ~ 장유타여[長孺墮輿] ~ 장윤[張允] 1408
4625 장유[長孺] ~ 장유강엄만천해[長孺剛嚴曼倩諧] ~ 장유박회양[長孺薄淮陽] 1496
4624 장원백[壯元柏] ~ 장원정[長源亭] ~ 장위위[張衛尉] 1890
4623 장요미[長腰米] ~ 장우[張禹] ~ 장욱필[張旭筆] 1322
4622 장영사계노추두[長纓思繫老酋頭] ~ 장오[檣烏] ~ 장왕[長往] 1914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