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독[酒禿] ~ 주랑렬거분적벽[周郞列炬焚赤壁] ~ 주량[舟梁]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215  

주독[酒禿] 술을 너무 많이 마신 탓에 술독으로 인해 머리털이 다 빠지는 것을 말한다.

주두[周豆] 주두는 주() 나라 왕실의 기물(器物)로 대궐의 그릇을 뜻한다.

주등해[朱登蟹] 주등은 한 선제(漢宣帝) 때 동해상(東海相)을 지낸 인물인데, 그가 동해상이 되자 그 지방의 특산물인 게장을 장창(張敞)에게 선물한 일이 있었다.

주랑[周郞] 주랑은 오() 나라 주유(周瑜)를 가리킨다.

주랑렬거분적벽[周郞列炬焚赤壁] () 나라의 장수 주유(周瑜)가 화공법(火攻法)으로 조조(曹操)의 전선(戰船)을 적벽강(赤壁江)에서 모조리 태웠다.

주랑분위[周郞焚葦] 삼국시대 오() 나라 장수 주유가 조조(曹操)와 싸울 적에, 전함(戰艦) 수십 척에다 섶[]을 가득 싣고 기름을 그 속에 간직한 다음, 조조에게 거짓 항복하겠다고 속이고는 조조의 진영(陣營)에 다가가서 그 섶을 실은 배에다 불을 지르자, 불길이 강풍(强風)을 타고 만연(蔓延)하여 조조의 군마(軍馬)가 물에 빠져 죽거나 불에 타죽은 자가 매우 많아, 조조를 대패시킨 일을 말한다. <三國志 卷五十四 周瑜傳>

주량[周梁] 배로 만든 다리를 말한다. 문왕(文王)이 그의 비() 태사(太姒)를 맞이해 올 때 위수(渭水)에다가 배로 다리를 만들고서 맞이해 왔다. <詩經 大雅 大明>

주량[舟梁] 시경(詩經) 대명(大明) 편에 친히 위수(渭水)에 나가 맞이하려고 배를 지어서 다리를 만든다네.” 하였는데, 문왕(文王)이 왕비를 맞이하기 위하여 만든 배다리로서, 친영 또는 혼인을 뜻한다.

 

 



번호 제     목 조회
4656 주산자해[鑄山煮海] ~ 주생[周生] ~ 주선왕[周宣王] 1249
4655 주사[柱史] ~ 주사소단조[柱史燒丹竈] ~ 주사직[朱絲直] 999
4654 주복문자[拄腹文字] ~ 주불도유령분상토[酒不到劉伶墳上土] ~ 주불차전[籌不借前] 1002
4653 주미[麈尾] ~ 주방[肘方] ~ 주보언[主父偃] 1170
4652 주묵사[朱墨史] ~ 주묵필[朱墨筆] ~ 주문연[主文硏] 1222
4651 주맹[主孟] ~ 주명절[朱明節] ~ 주무비음우[綢繆備陰雨] 1032
4650 주리[珠履] ~ 주리삼천객[珠履三千客] ~ 주마백령주[走馬白翎洲] 962
4649 주류[肘柳] ~ 주륜취개[朱輪翠蓋] ~ 주륜화불[朱輪華紱] 1140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