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루[竹樓] ~ 죽림우[竹林友] ~ 죽림현[竹林賢]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168  

죽루[竹樓] 죽루는 기와 대신 대나무를 쪼개어 지붕을 덮은 누각을 이른다. 황주(黃州)의 황강군에는 서까래 만씩한 대나무가 많아서 집집마다 그것으로 지붕을 이었다고 하는데, () 나라 왕우칭(王禹偁)이 일찍이 황주태수로 있을 적에 누각을 지으면서 기와 대신 대나무로 지붕을 덮고 이를 죽루라 이름하여 황강죽루기(黃岡竹樓記)를 지었다.

죽림[竹林] 죽림칠현(竹林七賢). () 나라 때 세상을 피하여 노장(老莊)의 허무(虛無)를 숭상한 완적(阮籍), 혜강(嵇康), 산도(山濤), 향수(向秀), 유령(劉伶), 왕융(王戎), 완함(阮咸) 등 일곱 사람을 가리킨 말이다. 죽림에서 청담(淸談)을 나누며 놀았던 데서 온 말이다.

죽림우[竹林友] () 나라 초기에 노장학(老莊學)을 숭상하면서 죽림에서 노닐었던 완적(阮籍혜강(嵇康산도(山濤상수(向戍유령(劉伶왕융(王戎완함(阮咸) 등 죽림칠현(竹林七賢)을 가리킨다.

죽림유[竹林遊] 숙질(叔姪)간의 회합(會合)을 말한다. 죽림칠현(竹林七賢) 가운데 숙부인 완적(阮籍)과 조카인 완함(阮咸)이 있었던 데에서 비롯된 말이다.

죽림지유[竹林之遊] 숙질(叔姪)간의 정다운 만남을 뜻한다. 죽림칠현(竹林七賢)인 완적(阮籍)과 완함(阮咸)이 숙부와 조카의 관계였던 고사에서 비롯된 것이다.

죽림칠현[竹林七賢] 완적(阮籍) 산도(出濤상수(尙秀혜강(嵇康유영(劉伶완함(阮咸왕융(王戎). 이들은 난세를 피해 죽림에 은둔하였다.

죽림현[竹林賢] () 나라 때 노장 사상(老莊思想)을 숭상하던 사람들. 곧 혜강(嵇康완적(阮籍산도(山濤왕융(王戎상수(向秀완함(阮咸유령(劉伶) 등 일곱 사람을 가리킨다.

죽림환[竹林歡] 죽림칠현(竹林七賢) 가운데 완적(阮籍)과 완함(阮咸)이 숙부와 조카 사이였던 고사에서 비롯된 것이다. <晉書 卷49 阮籍傳 附 阮咸傳>

 

 



번호 제     목 조회
4689 죽참순속[竹驂淳俗] ~ 죽취일[竹醉日] ~ 준골[駿骨] 1097
4688 죽지[竹枝] ~ 죽지곡[竹枝曲] ~ 죽지애[竹枝哀] 1090
4687 죽영사성남[竹影似城南] ~ 죽장망혜[竹杖芒鞋] ~ 죽장화룡[竹杖化龍] 1188
4686 죽상루[竹上淚] ~ 죽석[竹石] ~ 죽엽청[竹葉靑] 1013
4685 죽백[竹柏] ~ 죽부[竹符] ~ 죽사부[竹使符] 1008
4684 죽마고우[竹馬故友] ~ 죽마정경성[竹馬定傾城] ~ 죽반승[粥飯僧] 1014
4683 죽루[竹樓] ~ 죽림우[竹林友] ~ 죽림현[竹林賢] 1169
4682 죽궁[竹宮] ~ 죽궁망배[竹宮望拜] ~ 죽력의이[竹瀝薏苡] 1045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