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초객대상강[楚客對湘江] ~ 초객연패[楚客捐佩] ~ 초객풍림제원자[楚客楓林題怨字]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952  

초객[楚客] 비방을 당해 초() 지방으로 유배되어 객지를 떠돌았던 굴원(屈原)을 가리키는데, 일반적으로 고향을 떠난 나그네를 가리킨다.

초객대상강[楚客對湘江] 잘못되어 가는 나라의 형세와 자신의 불우한 처지를 탄식하고 있으리라는 말이다. 초객(楚客)은 상강(湘江) 즉 멱라수(汨羅水)에 몸을 던진 초 나라 삼려대부(三閭大夫) 굴원(屈原)을 가리킨다.

초객부웅풍[楚客賦雄風] 초객은 전국 시대 초 나라의 문장가인 송옥(宋玉)을 가리키는데, 그가 지은 풍부(風賦)에 의하면 맑고 시원하여 이목(耳目)을 틔워 주는 것은 대왕(大王)의 웅풍(雄風)이다.”라고 하였다.

초객연패[楚客捐佩] 초객은 소인들의 참소를 받아 조정에서 쫓겨난 초 나라의 굴원(屈原)을 말하는데, 굴원의 초사(楚辭)내 결옥을 강물속에 던져버리고 내 패옥을 예수가에 놓아 두었네.[捐余玦於江中 遺余珮於澧浦]”라고 하여 벼슬을 그만둔 것을 노래하였다.

초객적래손국고[楚客謫來飡菊苦] 초 나라 사람이란 곧 조정에서 쫓겨나 택반(澤畔)에서 노닐었던 전국 시대 초 회왕(楚懷王)의 충신 굴원(屈原)을 가리킨다. 그가 지은 이소경(離騷經)아침엔 목란에 떨어진 이슬을 마시고, 저녁엔 떨어진 가을 국화를 먹는다.[朝飮木蘭之墜露兮 夕餐秋菊之落英]”고 하였다.

초객청[楚客淸] 굴원은 전국 시대 초 나라 삼려대부(三閭大夫)이다. 그가 지은 어부사(漁父辭)모든 사람들이 다 취해 있어도 나만은 깨어 있고, 모든 사람들이 다 탁하여도 나만은 맑으리라.”고 한 말이 있다.

초객풍림제원자[楚客楓林題怨字] 초객은 초 나라의 시인인 송옥(宋玉)이다. 송옥이 지은 구변(九辯)에 가을이 되어 만물이 시드는 것을 원망한 내용이 있다.

 

 



번호 제     목 조회
436 청춘치오마[靑春馳五馬] ~ 청출어람[靑出於藍] ~ 청태부[靑苔賦] 992
435 철탑[鐵塔] ~ 철환공맹[轍環孔孟] ~ 첨노[尖奴] 985
434 청죽게[靑竹偈] ~ 청진[淸塵] ~ 청징[淸澄] 984
433 청열석[淸裂石] ~ 청영계남월[請纓繫南越] ~ 청오술[靑烏術] 979
432 초백주[椒柏酒] ~ 초벽도[楚璧盜] ~ 초복록[蕉覆鹿] 977
431 청백분섬섬[靑白分覢覢] ~ 청백전가[淸白傳家] ~ 청빈[靑蘋] 976
430 청정공작[淸淨公綽] ~ 청정채[淸淨債] ~ 청제수방혼탁하[淸濟須防混濁河] 975
429 초요강[招搖杠] ~ 초운상수[楚雲湘水] ~ 초월유[楚越逾] 965
428 초삽[苕霅] ~ 초삽종래[苕霅從來] ~ 초상[椒觴] 964
427 초야우둔[草野遇遯] ~ 초여담자[初如噉蔗] ~ 초연질질[初筵秩秩] 961
426 초부족[貂不足] ~ 초사청풍[楚些靑楓] ~ 초산[楚山] 958
425 취향[醉鄕] ~ 취향후[醉鄕侯] ~ 취혼초부득[醉魂招不得] 958



   401  402  403  404  405  406  407  408  409  4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