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타옥[拖玉] ~ 타자우청[拖紫紆靑] ~ 타증[墮甑] ~ 타첩[打疊]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1,384  

타압경원앙[打鴨驚鴛鴦] 사람을 벌줌으로써 다른 많은 사람들을 놀라게 하다란 뜻의 고사성어이다.

타옥[拖玉] 패옥(佩玉)을 끄는 것으로, 높은 지위에 올라가 현귀하게 됨을 뜻한다.

타자우청[拖紫紆靑] 인끈을 맨 높고 현귀한 벼슬을 말한다. 양웅(揚雄)의 해조(解嘲)푸르고 붉은 것을 매어 늘어뜨리고 그들이 타던 수레는 붉은 색을 칠한 것이었다.[紆靑拖紫, 朱丹其轂.]”라는 기록이 있다. 이에 대한 이선(李善)의 주에서는 동관한기(東觀漢紀)를 인용하여 인수는 한나라의 제도로서 공후(公侯)는 자색 인끈을, 구경(九卿)은 청색 인끈을 매었다.[印綬, 漢制公侯紫綬, 九卿靑綬.]”라고 하였고, 또 유량(劉良)의 주에서는 청색과 자색은 모두 현귀한 자들의 복식이다.[靑紫, 幷貴者服飾也.]”라고 하였다.

타좌[惰脞] 타좌는 게으르고 자질구레한다. 서경(書經) 우서(虞書) 익직(益稷)임금이 밝으면 신하도 어질 것이다.”고 했고, 임금이 자질구레하면 신하도 게으르게 된다.”고 했는데, 여기서 인용한 말이다.

타증[墮甑] ()나라 맹명이 시루를 메고 가다가 잘못하여 땅에 떨어졌는데, 돌아보지 않고 그대로 가버렸다. 사람들이 물으니, 대답하기를 시루는 벌써 깨어졌는데 보면 무엇하겠는가.”라고 하였다.

타차취자지전주[墮車醉者只全酒] 술에 취한 사람이 수레에서 떨어져도 상하지 않는 것은 천진(天眞)이 온전한 때문이다.

타첩[打疊] 어떤 일을 미리 수습하고 처리한다는 말이다.

 

 



번호 제     목 조회
4997 탁타교[橐駝橋] ~ 탄검[彈劍] ~ 탄관[彈冠] ~ 탄관우왕[彈冠遇王] 1425
4996 탁정[卓程] ~ 탁족[度足] ~ 탁중장[槖中裝] ~ 탁창랑[濯滄浪] 1311
4995 탁연[卓然] ~ 탁영[濯纓] ~ 탁영가[濯纓歌] ~ 탁오[卓午] 1550
4994 탁사[托社] ~ 탁세편편[濁世翩翩] ~ 탁심장[濯心腸] ~ 탁약한회[橐籥寒灰] 1357
4993 탁략[橐籥]~ 탁록기공[涿鹿奇功] ~ 탁무[卓茂] ~ 탁문군[卓文君] 1366
4992 타타[朶朶] ~ 타향승고향[他鄕勝故鄕] ~ 탁경뢰[籜驚雷] ~ 탁녀금[卓女琴] 1380
4991 타옥[拖玉] ~ 타자우청[拖紫紆靑] ~ 타증[墮甑] ~ 타첩[打疊] 1385
4990 타산상가공량옥[他山尙可攻良玉] ~ 타생[他生] ~ 타석조[打石條] ~ 타수[唾手] 1371
4989 타감적[駝堪吊] ~ 타계제장[墮髻啼粧] ~ 타괴중리소옹시[打乖中理邵翁詩] 1334
4988 쾌독파거[快犢破車]~ 쾌등오[噲等伍] ~ 쾌종위오[噲終爲伍]~ 쾌활음[快活吟] 1457
4987 침향[沈香] ~ 침향정[沈香亭] ~ 침회작[沈淮爵] ~ 칩충배호[蟄蟲坏戶] 1423
4986 침자[針磁] ~ 침주[沈舟] ~ 침중홍보[枕中鴻寶] ~ 침탁[踸踔] 1323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