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글닷컴ː옛글채집/옛글검색

하늘구경  



 

탕병객[湯餠客]~탕우[湯憂]~탕탕[蕩蕩]~탕파자[湯婆子]
 글쓴이 : 하늘구경
조회 : 45  

탕반명일신[湯盤銘日新] 탕 임금이 목욕하는 그릇에다가 참으로 날로 새롭게 하고 날로 새롭게 하며, 또다시 날로 새롭게 한다.[苟日新 日日新 又日新]”는 명()을 새겨 스스로를 경계하였다.

탕병객[湯餠客] 탕병은 밀가루로 만든 국수를 말하는데, 옛날에는 아기가 출생한 지 3일째 되는 날 친척과 친지들이 모여 국수를 먹으며 축하하는 풍속이 있었다.

탕우[湯憂] 혹심한 가뭄을 가리킨다. 장자(莊子) 추수(秋水)() 임금 때에 8년 동안 일곱 번이나 가뭄이 들었어도 물의 높이가 더 줄어든 적이 없었다.”라고 하였다.

탕음[蕩陰] 지금의 하남성 탕음현(蕩陰縣) 남쪽에 위덕고성(魏德故城)이다. 일명 진비성(晉鄙城)이라고도 한다.

탕탕[蕩蕩] 탕탕은 덕()이 높고 큼을 말한다. 공자(孔子)는 일찍이 요 임금을 칭찬하면서 큰 하늘을 법받으시니 탕탕하여 백성들이 그 덕을 형언(形言)할 수 없네.[惟堯則之 蕩蕩乎民無能名焉]”라고 하였다.

탕파자[湯婆子] 온구(溫具)의 하나로, 동기(銅器)에 끓은 물을 담아 이불 속에 넣어서 다리를 따뜻하게 하는 제구인데, 일명 각파(脚婆)라고도 한다.

탕평행국화[蕩平行國化] 기자의 왕도정치(王道政治)를 말한다. 서경(書經) 홍범(洪範)편당(偏黨)이 없으면 왕도(王道)가 탕탕(蕩蕩)하고 편당이 없으면 왕도가 평평하다.”고 하였는데, 이 말은 기자가 무왕에게 임금의 법[皇極]을 말한 것으로서 편당이 없으면 훌륭한 정치가 이루어진다는 뜻이다.

 

 



번호 제     목 조회
5013 태호[太皓]~태화[太和]~택거인[澤車人]~택궁[澤宮] 17
5012 태무[太戊]~태문[台文]~태미원[太微垣]~태배[鮐背] 21
5011 태극공랑[太極空囊]~태극도[太極圖]~태려[泰厲]~태뢰[太牢] 28
5010 태관[太官]~태광[台光]~태괘[泰卦]~태구배장[太丘陪杖] 29
5009 태계[台階]~태공[太公]~태공망[太公望] ~태공병법[太公兵法] 33
5008 탕한[湯旱]~탕확[湯鑊]~탕휴[湯休]~태갑[太甲] 30
5007 탕병객[湯餠客]~탕우[湯憂]~탕탕[蕩蕩]~탕파자[湯婆子] 46
5006 탕목읍[湯沐邑] ~ 탕무작효시[湯武作嚆矢] ~ 탕반구자명[湯盤九字銘] 50
5005 탕년한[湯年旱]~탕망해[湯網解]~탕명[湯銘]~탕목금[湯沐金] 36
5004 탐호취자[探虎取子] ~ 탐화사자[探花使者] ~ 탐화연[探花宴] 34
5003 탐득여룡[探得驪龍] ~ 탐천[貪泉] ~ 탐천지공[貪天之功] 58
5002 탈천형[脫天刑] ~ 탈태환골[奪胎換骨] ~ 탈토지세[脫兎之勢] ~ 탈포[奪袍] 58



 1  2  3  4  5  6  7  8  9  10    
 
 


졸시 / 잡문 / 한시 / 한시채집 / 시조 등 / 법구경 / 벽암록 / 무문관 / 노자 / 장자 /열자

한비자 / 육도삼략 / 소서 / 손자병법 / 전국책 / 설원 / 한서 / 고사성어 / 옛글사전

소창유기 / 격언연벽 / 채근담(명) / 채근담(건) / 명심보감(추) / 명심보감(법) / 옛글채집